[CHECK책]젊은 학자들이 쉽게 풀어 쓴 삼국사기
[CHECK책]젊은 학자들이 쉽게 풀어 쓴 삼국사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부식 著/박장렬 외 5인 譯 <원문과 함께 읽는 삼국사기(전3권)>
 

우리는 ‘옛 것’의 중요성을 이미 알고 있다. ‘옛 것을 익히어 새로운 것을 알게 된다’는 뜻인 온고지신(溫故知新)을 강조하며 ‘옛 것’을 익히는 일을 중요하다고 말한다. 그러나 정작 우리의 옛 것은 현재 그다지 인기가 없다.

가장 커다란 원인은 아마도 우리 조상들이 남겨놓은 ‘옛 것’이 한글이 아니라 한자로 쓰였다는 점일 것이다. 번역본을 펼쳐 들어도 그 내용이 너무 전문적이고 학술적이라서 술술 읽고 이해하기가 쉽지 않은 것이다.

이러한 어려움으로 잊혀져가는 우리의 옛 고전과 고문서들을 젊은 학자들이 새롭게 번역했다. 젊은 한문학자와 국문학자들이 모여 만든 연구소인 한국인문고전연구소에서 고전의 저변을 넓히는 첫 작업으로 삼국사기를 우리시대의 언어로 새롭게 옮겼다.

삼국사기는 고려시대 중엽 왕의 명령을 받아 김부식 등 여러 학자들이 힘을 합쳐 편찬한 역사책이다. 현존하는 민족 최초의 정사(正史)이며, 삼국시대의 사건과 인물과 생활상 등을 알아 볼 수 있는 매우 중요한 유산이다. 원문과 함께 읽는 삼국사기는 고 자료를 좀 더 쉬운 언어로 접하는 것은 물론 함께 수록된 원문을 통해 원전을 읽는 즐거움까지 선사한다.(한국인문고전연구소, 각 2만8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