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송정보대학, 삼성전자 소매유통반 수료식
우송정보대학, 삼성전자 소매유통반 수료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명 전원 취업, 2명은 장학금도 받아

 
[한국대학신문 김기중 기자] 우송정보대학은 23일 대학 내에서 ‘삼성전자 소매유통반’ 제3기 수료식을 열었다. 이날 수료를 마친 샵마스터유통경영과 학생 15명은 삼성전자 유통부문에 채용될 예정이다. 그리고 이 중 2명은 이날 장학금도 받았다.

우송정보대학 서태정 샵마스터유통경영과 학과장은 “현장맞춤형 인재를 요구하는 삼성전자 요구를 충족함과 함께 학생들에게 우수기업 취업을 보장하는 만큼, 꾸준히 교육프로그램을 개발해 유통전문가를 양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2010년 삼성전자와 우송정보대학 샵마스터유통경영과가 ‘인력양성 주문식교육협약’을 체결하면서 시작됐다. 협약반 학생들은 삼성전자가 요구하는 전자유통실무실습등 관련 교과목의 학점(18학점)을 이수하며, 매년 15명씩 졸업과 동시에 취업을 하고 있다. 하계방학동안 삼성전자 수원 서비스아카데미에서 3일간 합숙교육 후 전문매장에서 6주간 유급 현장실습에도 참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