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106년 역사 통해 축적된 교육 인프라와 과감한 투자 강점
[동국대] 106년 역사 통해 축적된 교육 인프라와 과감한 투자 강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군ㆍ일부 나군 ‘수능 100%’, 일부 나군 ‘수능+학생부’

가군 657명ㆍ나군 603명 등 정시모집 총 1260명 선발

 

[한국대학신문 백수현 기자] 동국대 서울캠퍼스는 12월 21일부터 26일까지 6일간 2013학년도 정시모집 원서접수를 실시한다. ‘가’군 657명, ‘나’군 603명 등 모집인원은 총 1260명이다. 단, 모집인원은 수시모집 등록결과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

고진호 동국대 입학처장은 “모집군과 단위별 전형방법이 다르므로 본인의 성적과 가장 적합한 조합을 찾는 것이 현명하며, 경우에 따라서는 교차지원도 고려해 봄직하다”고 말했다. 모집요강과 전형방법에 관한 세부사항은 동국대 입시홈페이지(ipsi.dongguk.edu)에 자세히 안내돼 있다.

■나군 일반전형 ‘수능 100%’와 ‘수능 70%+학생부 30%’ 절반씩 선발= 정시 ‘가’군 일반전형의 경우 인문계열, 자연계열, 영화영상학과, 연극학부(이론)는 수능 100%로 선발한다. 연극학부(실기)는 수능 40%, 학생부 20%, 실기 40%를 합산해 반영한다. 특별전형을 통해서는 농어촌, 특성화(전문계)고교출신자, 특수교육대상자를 선발한다.

정시 ‘나’군 일반전형(인문계열, 자연계열, 영화영상학과)은 수능 100%로 모집인원의 50% 이내에서 수능성적우수자를 우선 선발하고, 나머지 모집인원은 수능 70%와 학생부 30%를 합산해 반영한다. 체육교육과는 수능 50%, 학생부 30%, 실기고사 20%를 합해 반영하고 국어국문·문예창작학부(실기), 미술학부는 수능 40%, 학생부 20%, 실기 40%를 합산해 합격자를 가린다.

수능 반영영역과 비율을 살펴보면, 인문계열은 언어 30%, 수리(가ㆍ나 중 택1) 20%, 외국어 35%, 탐구(사회ㆍ과학 중 택1, 제2외국어ㆍ한문은 대체반영) 15%를 반영한다. 자연계열의 경우 세 가지 유형으로 나뉜다. 자연계열Ⅰ은 언어 10%, 수리 ‘가’ 35%, 외국어 35%, 과학탐구 20%, 자연계열Ⅱ는 언어 10%, 수리(가ㆍ나 중 택1) 35%, 외국어 35%, 과학탐구 20%, 자연계열Ⅲ는 언어 10%, 수리(가ㆍ나 중 택1) 35%, 외국어 35%, 탐구(사회ㆍ과학 중 택1, 제2외국어ㆍ한문은 대체반영) 20%를 반영한다. 이중 자연계열Ⅱ와 자연계열Ⅲ는 수리 ‘가’ 응시자에게 가중치가 부여된다.

■인문계열은 언어ㆍ외국어, 자연계열은 수리ㆍ외국어 높으면 유리= 동국대 정시는 가군과 나군 대부분의 모집단위에서 비슷한 인원을 모집하며, 나군에서 학생부의 변별력과 영향력이 작기 때문에 각 군별 동일 모집단위의 최종합격자 수능성적은 비슷하다는 특징이 있다. 고 처장은 “반영비율이 다르기 때문에 인문계열은 언어와 외국어, 자연계열은 수리와 외국어의 표준점수가 높은 것이 유리하다”고 설명했다.

학생부 전형방법은 반영 교과별 석차등급이 가장 높은 과목을 3과목씩 선택해 성적을 산출한다. 정시 ‘가’군 연극학부(실기)는 국어와 영어교과의 성적을 적용한다. 정시 ‘나’군의 경우 △인문계열의 영화영상학과는 국어, 영어, 수학, 사회교과 △자연계열은 국어, 영어, 수학, 과학교과 △예체능계열의 체육교육과, 미술학부, 국어국문·문예창작학부는 국어, 영어교과를 반영한다.

 

 
(박스1) 사회수요에 맞춘 학과구조 변화

‘융합에너지ㆍ신소재공학과’ 첫 신입생 선발

동국대는 새로운 사회수요에 맞춰 발 빠르게 학과구조를 변화시키고 있다. 특히 이ㆍ공계열 학과 신설이 눈에 띈다. 2013학년도에 신설된 융합에너지·신소재공학과가 대표적이다. 융합에너지·신소재공학과는 차세대 성장 동력인 친환경ㆍ고효율 에너지 개발을 위해 융합형 신소재를 연구ㆍ개발하는 학과다.

이에 따라 동국대는 새로운 소재로 주목받고 있는 나노기술과 소재 관련 유관분야인 △전자전기 △기계로봇 △화공생물공학 △정보통신 △화학 등을 접목한 커리큘럼 개설을 통해 신소재에 대한 거시적ㆍ미시적 이해를 도울 예정이다. 또 향후 우수인재 선발과 양성을 위해 △연구전용공간 지원 △학부실험실습 장비와 연구기자재 지원 △장학금 신설 △산학협력프로그램 시행 등 다양한 정책적 지원을 늘려나갈 방침이다.

올해 융합에너지신소재공학과의 신입생을 처음으로 선발한다. 정원은 40명으로 수시모집에서 17명을 선발했으며, 정시모집을 통해 23명을 선발한다는 계획이다.

 

(박스2)고진호 입학처장 인터뷰
“창의력과 도전정신 갖춘 인재 기다린다”

 
“106년 역사의 동국대와 함께 세계로 나아갈 창의력과 도전 정신을 갖춘 인재를 기다린다”

고진호 입학처장이 2013학년도 정시모집을 앞둔 수험생들에게 밝힌 동국대의 인재상이다. 이어 고 처장은 “현 시대는 인문학과 자연과학을 함께 탐구한 인재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동국대는 인문학 전통과 함께 최근 이공계의 연구 인프라가 더해지면서 통섭형 인재양성의 요람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부합하는 인재선발을 위해 수능과 학생부 성적 외에도 지원자의 인성, 창의성, 도전의지, 열정 등을 고려해 선발한다는 방침이다.

인문학 전통이 강점으로 꼽히는 동국대는 최근 이공계 인프라 확충을 위해 적극적인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일산 바이오캠퍼스에 지난해 약학관, 산학협력관, 종합강의동을 완공했고 올해 2월에는 서울캠퍼스에 신공학관과 750명 규모의 대형 기숙사를 잇달아 완공했다. 바이오 및 정보기술(IT), 나노과학 등 이공계 분야의 연구 인프라를 3배 이상 확장했다.

연구 인프라 확충에 따라 산학협력에서도 꾸준한 성과가 나오고 있다. 올해는 교과부 선정 ‘산학협력 선도대학사업 시행 대학’에도 이름을 올렸다. 고 입학처장은 “문화공학에서의 성과가 두드러진다”며 “동국대가 전통적으로 강세를 보여 온 인문예술 분야에 컴퓨터ㆍ멀티미디어공학 등을 결합한 융·복합 학문의 대표 격이 문화공학(CT)”이라고 강조했다. 지난해 개봉한 영화 ‘제7광구’의 컴퓨터 그래픽은 대표적 성과다.

‘글로벌 리더’를 인재상으로 지향하는 동국대의 국제화 수준 역시 국내 최고다. 1800여명의 외국인 학생이 재학하고 있다. 전체강좌 중 영어강의가 30%를 차지한다. 2014년까지 외국인 교원을 100명까지 확충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교환학생제도는 동국대가 자랑하는 국제화 경쟁력 중 하나다. 현재까지 40여개 나라 153개 대학과 교류를 체결했으며, 매년 500명에 가까운 학생이 해외대학에서 공부하고 있다. 이들은 현지에서 수업을 듣고 현지 문화도 익힌다. 동국대는 수업료 감면 등의 혜택으로 교환학생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렇듯 동국대는 연구 인프라 확충과 국제화라는 쌍두마차를 이끌고 ‘인재동국 프로젝트’를 추진 중에 있다.이 프로젝트는 입학부터 졸업까지 학생을 학교가 책임지는 시스템이다. 사회적 수요가 높은 융합교육을 통해 취업률을 제고시키겠다는 뜻이다.

특히 학부교육 선진화 모델을 ‘i-LOTUS’라 명명하고, 인문학과 공학을 통섭적으로 교육하는 프로그램을 2013학년도 신입생부터 전면적으로 시행한다는 계획이다. 다양한 학문적 관점에서 문제를 이해하고 창의적으로 해결방안을 모색할 수 있도록 교육내용과 이수체계, 교육방법을 전환할 방침이다.

고 입학처장은 “인문학과 자연과학을 아우르는 통섭형 인재를 꿈꾸는 학생, 세계로 나아가고 싶은 도전정신을 가진 학생이라면 동국대에 지원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