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덕여대 총학,국정원 사태 관련 시국선언문 발표
동덕여대 총학,국정원 사태 관련 시국선언문 발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송아영 기자] 국정원 대선 개입과 관련, 대학가에 시국선언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동덕여대 총학생회도 시국선언문을 발표했다.

동덕여대 총학생회는 20일 시국선언문을 통해 “국정원 선거개입 사건은 대한민국 국민의 주권과 민주주의를 흔들어 놓는 반민주적 행위”라며 “이를 바로 잡아야 할 법무부는 오히려 검찰에 국정원 수사를 중단하고 불구속 수사 지시를 내렸다”고 비난했다.

학생들은 “민주주의 가치를 심각히 위협하는 국정원 선거개입의 진실을 명명백백히 밝히고 국정원 선거개입에 의해 무너진 민주주의를 회복해야 한다”며 3가지를 요구하고 나섰다.

총학생회는 요구안에서 △정부의 국정원 대선개입 국정조사 즉각 실시 △선거개입·축소수사 자행 관련자 처벌 △국가권력기관의 간섭없는 민주주의 보장 등을 촉구했다.

한편 국정원 선거개입을 규탄하는 시국선언에는 가톨릭대, 경희대, 동국대, 성공회대, 서울대, 숙명여대, 이화여대 등이 동참하고 있으며 참여 대학은 더 늘어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