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시특집/전주대]수퍼스타를 키우는 대학
[수시특집/전주대]수퍼스타를 키우는 대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시로 2361명 선발 ··· 입학사정관 전형 면접비중 50%로 확대

[한국대학신문 손현경 기자]전주대(총장 이호인)는 2014학년도 수시모집에서 모집정원의 79%인 총 2361명을 선발한다. 특히 이 대학 대표적 입학사정관제 전형인 수퍼스타 전형(수시1차) 모집인원이 250명에서 450명으로 크게 늘었다. 또한 △영미언어문화학과 △일본언어문화학과 △중국어중국학과 △경찰행정학과 지원자격에 국가영어능력평가시험(NEAT)이 추가됐다.

수시1차에서는 입학사정관제 포함 1639명, 수시2차에서는 722명을 선발한다. 인문계 고교 계열에 관계없이 교차지원이 가능하다. 지원방법은 수시모집합격여부에 관계없이 최대 3회(수시1차 입학사정관, 수시1차 일반, 수시2차) 복수지원할 수 있다.

특히 입학사정관제 면접비중이 40%에서 50%로 확대됐다. 일반학생 전형의 면접비중은 30%로 지난해와 동일하다. 간호학과, 물리치료학과를 제외하고 수능최저학력기준은 없다. 원서접수기간은 수시1차 9월 4~13일, 수시2차 11월 11~15일이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주대 입학안내 인터넷 홈페이지(http://iphak.jj.ac.kr)에서 모집요강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지역 명문사학으로 도약 = 호남 최고의 기독교 교육을 실천하고 있는 전주대에는 8개 대학원, 9개 대학, 5개 학부, 67개 학과(전공)가 있다. 1만 2000명의 재학생이 면학을 위해 정진하고 6만 여명의 졸업생이 배출돼 각지에서 자신의 역할을 다하며 사회에 기여하고 있다.

취업눈높이 교육을 통해 취업준비기간을 단축시키고 600여개 기업과 산학네트워킹을 통해 현장 맞춤형 인재를 양성하는 전주대는 높은 취업률의 비결로 대학과 정부, 기업과 대학의 연계가 확실한 전주대만의 산학협력시스템을 지목한다.

이 대학은 △생활관인 스타타워 △기존 기숙사 스타홈과 스타빌 △도서관 및 복합건물인 스타센터 등 건물명에 ‘스타’란 단어를 사용하고 있다. 또한 각종 학사제도에도 ‘스타’라는 이름을 많이 쓰고 있다. 전주대는 이를 “학생들에게 스타의식을 심어주기 위해서”라고 설명한다.

특히 먹거리가 풍부하고 식문화가 발달한 전북지역 특성을 살려 한식조리분야를 특성화했다. 또한 고문서가 많고, 유구한 역사를 지닌 고장으로서 고전 및 국역번역거점 연구소를 발전시켰다. 이외에도 대학 종합발전계획인 ‘JJ 비전 2020’ 마스터플랜을 세워 대학의 효율성을 높이고 있다.

■ 호텔경영학과‧스마트미디어학부 ‘주목’ = 전주대의 대표적인 특성화학과(부)로는 문화관광대학의 호텔경영학과와 문화산업대학의 스마트미디어학부가 있다.

호텔경영학과는 글로벌 마인드를 가진 호텔전문 경영인 양성을 목표로 한다. 객실부서, 식음료 부서, 관리부서 및 영업부서에서 요구되는 이론과 실무 교육을 진행한다. 또한 해외 유수한 호텔들과의 해외 인턴십 프로그램을 통해 해외 취업문을 넓히고 있다.

그 결과로 2006년부터 시작된 해외호텔취업 인원이 2013년 현재 125명에 이르고 있다. 학교 측은 “글로벌 인재 양성이라는 취지 아래 전체 전공수업의 3분의 2를 영어로 진행하며 매학기 토익시험, 영어모의 면접 및 방과 후 영어 비 학점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이 때문에 학생들이 영어실력에 경쟁력을 갖추게 된 것”이라고 밝혔다.

스마트미디어학부에서는 스마트폰, 스마트패드, 스마트TV 등으로 대표되는 스마트IT 응용기술을 교육한다. 이는 멀티미디어전공과, 스마트정보시스템 전공으로 나뉜다.

멀티미디어전공은 영상, 음향, 그래픽, 스마트미디어응용 기술 등 스마트 융합시대를 준비하는 스마트 미디어 기술과 다양한 미디어를 다루는 지식과 기술을 교육한다. 이를 가공해 웹기반 콘텐츠의 제작, 편집, 통합, 네트워크 보안, 운용 등의 멀티미디어 활용능력을 길러 문화산업에 필요한 실용IT 인재 양성을 교육 목표로 하고 있다.

스마트정보시스템전공은 기업 경영에 필요한 다양한 프로그래밍 기술과 정보 기술 관련 교육을 진행한다. 특히 2010년부터 해외 연수프로그램을 운영해 스마트 분야의 전문지식과 국제화 능력을 보유한 실무형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인터뷰] 이근호 입학관리처장 “가능성 열고 기회 줄 대학 선택해야”

- 전주대만의 강점은.
“전주대 인재상은 ‘수퍼스타’이다.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Jesus Christ Superstar)에서 따온 ‘수퍼스타’는 예수님을 닮은 지성과 인성, 영성을 갖춘 인재를 양성하겠다는 강한 의지를 담고 있다. 또한 건물명과 프로그램, 각종 학사제도 등에도 ‘스타’란 단어를 많이 사용하고 있다. 이는 스타의식을 인식시키기 위함이다. 장학금을 지급할 때도 성적에 국한하지 않고, 지원방식을 자기 목표의 성취여부에 기준을 둬 포인트로 장학금을 주고 있다.”

- 특성화학과(부)를 소개해 달라.
“전주대는 새만금 글로벌 문화관광 리더 양성을 목표로 문화관광대학을 설립, 운영하고 있다. 산업체 현장실습 등 실무중심형 교육과정을 진행하고 있으며 세계유수의 호텔, 여행사, 기업 등에서의 인턴십, 단기 연수 등 독창적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21세기 문화 감성의 시대에 새로운 비전과 가치를 제시하고 유능한 문화콘텐츠 전문인력을 양성하고자 문화산업대학을 운영하고 있다.”

- 합격을 위한 ‘팁’을 준다면.
“수시모집 6회 제한에 따라 지원전략을 수립해야한다. 학생부 성적, 고교 재학기간 활동 사항 등을 정리하고, 지원하고자 하는 대학의 성적반영 방법을 검토해 적합한 전형에 지원하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전주대 입학사정관 전형의 경우 올해 면접비중을 50%로 확대했다. 학생부 성적이 상대적으로 낮지만 전공과 관련한 잠재력과 다양한 활동을 보유한 학생이라면 면접에 대한 준비를 철저히 해서 지원해보라. 합격을 충분히 바라볼 수 있다.”

- 수시 지원을 앞둔 수험생들에게 한마디.
“결실의 시기가 다가왔다. 지금까지 결과에 연연하기보다 앞으로 자신을 더욱 발전시켜줄 수 있는 가능성이 높은 학교를 선택해야한다. 하고 싶은 분야에 빠져들어야 사회에 나가서도 ‘1등급’이 될 수 있다. 그런 기회를 잡아야 한다. 전주대가 바로 그 기회를 줄 수 있다. 모든 수험생들이 후회 없는 선택을 통해 새로운 도약을 하길 바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