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대, 헝가리 부다페스트경영대학과 MOU
경주대, 헝가리 부다페스트경영대학과 MOU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주대는 헝가리 명문 부다페스트경영대학과 인적교류와 공동연구를 약속하는 MOU를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에바 산도르 크리츠 부다페스트경영대학 총장, 이순자 경주대 총장.(사진=경주대 제공)

[한국대학신문 이우희 기자] 경주대가 부다페스트경영대학과 손을 맞잡았다. 경주대는  유럽에서 두번째로 설립된 유구한 역사를 간직한 부다페스트경영대학과 인적교류와 헝가리 관광업개발에 공동참여를 약속하는 MOU를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양 대학은 한국-헝가리 수교25주년이 되는 2014년에 기념행사를 개최하기로 합의했다. 기념행사에는 경주대가 태권도시범단과 한국음식전시단을 파견하고, 양교 공동으로 국제관광정책학술세미나도 개최하기로 했다.

현재 부다페스트경영대학은 중국, 일본, 아랍 등 동양과의 교류를 적극적으로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에바 산도르 크리츠(Eva Sandor-Kriszt) 총장은 올해 일본,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를 방문해 동양과의 교류를 확대하고 있다. 관광호텔 학부를 필두로 재정회계학부, 대외무역학부까지 총 3개 학부를 운영하고 있다. 재학생 수는 1만8000명이며 이중 외국인 재학생 수가 1500명에 달해, 수업은 영어는 물론 불어, 독어로 진행하는 글로벌 대학이다.

이 대학은 특히 한국과의 특별한 인연을 갖고 있다. 냉전이 끝나가던 시기 북방외교를 내세운 당시 노태우 전 태통령이 수교를 위해 헝가리를 방문해 이 대학을 찾은 것을 계기로 한국어과정을 개설했다. 평양주재 헝가리 대사관 근무자들이 대부분 이 대학 한국어학과를 나왔을 정도로 한국어 보급에 널리 기여한 것을 평가 받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지방사립대 교수 2014-01-29 14:41:08
실속없는 MOU, 대학재정파탄의 지름길 아닌가요? 월 150 벌어 생활하면서 몇년동안 자식위해 마련한 학생등록금... 관광비로 쓰기엔 너무 귀하지 않은지!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