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재능대학, ‘야구부’ 창단
인천재능대학, ‘야구부’ 창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창단식 개최…“준비된 야구 인재 양성으로 100% 취업 목표”

[한국대학신문 백수현 기자] 인천재능대학(총장 이기우)이 야구부를 창단한다.

인천재능대학 야구부가 12일 오후 6시 30분 인천시립 도원체육관 주경기장에서 창단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대학 측은 이 자리에 가족회사, 전담고교, 야구관계자, 재학생 및 교직원 등 2500여명을 초청했다.

인천재능대학 야구부는 ‘누구도 시도하지 못한 새로운 야구를 하겠다’는 목표로 건전한 인성을 겸비한 스포츠인을 양성해 ‘학원 스포츠의 새로운 모델’을 창출하겠다는 계획이다. 또한 ‘실력 보다 인성, 성적 보다 정신, 경력 보다 미래’를 캐치프레이즈로 내걸고 아마추어 스포츠 정신과 인성교육에 집중적으로 교육할 예정이다.

특히 교과 과정 속에 야구에 필요한 선진 이론과 실습을 편성해 야구 전공자로서의 전문역량을 배양함으로써 모든 학생들이 프로진출과 진학, 취업을 100% 달성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맞춤식 교육을 운영한다. 입학부터 졸업까지 지속적인 멘토링을 통해 소질을 계발하고 고충을 해결해 저마다의 역량을 유감없이 발휘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기우 총장은 “이번 야구부 창단은 우리대학에서도 새로운 도전을 하는 것이다. 인성도 실력도 최고인 ‘준비된 야구 인재’를 양성하도록 노력하겠다. 이미 인천시체육회 등과 협력관계를 맺어 송도 LNG 야구장을 전용구장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확보했다”며 야구부 창단에 대한 많은 관심을 내비쳤다.

12일 열리는 창단식은 1,2부로 나눠 류현진, 추신수 등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메이저리거들의 축하메시지를 비롯 SK 와이번즈 치어리더, 댄싱 9, 퓨전 난타 공연, 인천팝스오케스트라 42인조, 임희숙, 김희진, 김종환, 크레용 팝 등 초대가수와 공연팀의 축하 공연으로 이어진다. 

현재 1차 수시모집을 통해 12명을 선발했으며,  8명 추가 모집을 위해 2차 수시모집을 진행 중이다. 다음달 6일 합격자를 발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