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사업에 산학협력단 참여해 달라”
“서울시, 사업에 산학협력단 참여해 달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동북 4구 대학 산학협력단장 포럼 개최
▲ 박익근 서울과기대 연구산학부총장이 14일 포럼에서 미래부 TMC 사업 선정 등 산학협력단의 성과를 소개하고 있다.(사진=서울과기대)

[한국대학신문 정명곤 기자] “서울산업진흥원에 대학 산학협력단과 함께 할 수 있는 사업들이 다양하게 있다. 적극적으로 참여해 지원도 받으면서 서울시 발전을 위해 도움이 돼 달라”

서울산업진흥원 김대환 R&D지원센터장은 서울 11개 대학 산단장이 모인 자리에서 이와 같이 말했다.

서울 동북 4구 대학 산학협력단장 포럼이 14일 서울과기대 대학본부 대회의실에서 개최됐다.

포럼에서 김 센터장은 R&D지원사업, 미래 신 직업군 양성 사업, 글로벌마케터 양성사업, 아이템 엑셀러레이팅 지원사업 등 대학 산단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진흥원의 사업들을 소개하며 산단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교류협력팀 방미진 팀장은 동북 4구 대학들과의 상호 협력 방안에 대해 발표했다. 방 팀장은 여러 대학들과의 협력 사례들을 소개하며 동북 4구 대학들과 창조적으로 협업을 강조했다.

포럼은 2014년 서울시 노원구, 성북구, 도봉구, 강북구에 있는 11개 대학 산단이 협력을 통해 서울시 지역특화와 활성화 방안을 강구하고 산학협력을 추진하려는 취지로 결성됐다.

현재 고려대, 광운대, 국민대, 덕성여대, 동덕여대, 삼육대, 서경대, 서울과기대, 서울여대, 성신여대, 한성대, 서울테크노폴리스 등 11개 대학과 1개 기관이 참여하고 있다.

박익근 서울과기대 연구산학부총장은 “이번 포럼을 통해 동북 4구 대학 산학협력단이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등 대학 외 기관과도 적극 협력하는 외연확장의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 내실 있는 동북 4구의 발전을 위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