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 배우는 한양대 외국인 학생들
한글 배우는 한양대 외국인 학생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류 여파로 한국어 관심 폭증

[한국대학신문 한명섭 기자] 한국어를 공부하는 외국인 학생들의 '한국 배우기' 열기가 뜨겁다. 한류 열풍 이후 한국어를 배우려는 외국인 학생들이 급격히 늘어 한국어과정이 있는 대학마다 이들의 한글 읽는 소리가 메아리처럼 건물을 울린다. K-pop 등 한국에 대한 관심으로 한국어를 배워 국내 대학 진학을 준비하고 있는 학생들이 대부분. 현재 40여개국 학생들이 수업하고 있는 한양대 국제교육원 한국어과정 초급반 학생들이 받아쓰기를 하고 있다.(맨 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