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교수 "웜비어 죽을 짓 했다" 페북글 역풍
美교수 "웜비어 죽을 짓 했다" 페북글 역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유하고 어린 백인남성 전형" 비난글…"교수직 사퇴하라" 비난 쇄도

미국의 한 대학교수가 북한에 장기간 억류됐다가 의식불명 상태로 송환된 지 엿새 만에 숨진 미국인 대학생 오토 웜비어(22)를 비난하는 주장을 폈다가 거센 역풍을 맞고 있다고 미 언론들이 25일(현지시간) 전했다.

미 델라워어대학교 캐서린 데트윌러 인류학 교수는 웜비어 사망 이튿날인 지난 20일 페이스북을 통해 "웜비어는 부유하고 어리면서 생각없는 백인 남성의 전형"이라며 "죽을 만한 짓을 했다(got exactly what he deserved)"고 말했다.

데트윌러 교수는 "노력 없이 기득권을 주장하는 학생이었을 것"이라며 웜비어 부모의 가정 교육도 비판했다.

젊은 나이에 비극적으로 생을 마감한 웜비어를 추모하는 미국 사회의 전반적인 분위기와는 동떨어진 주장이 알려지자 곧바로 비난이 쏟아졌다. 일각에서는 교수직에서 물러나라는 요구도 잇따랐다.

데트윌러 교수는 21일 다시 페이스북 글을 통해 "웜비어가 죽을만한 짓을 했다는 내 생각이 정말 틀린 것인가"라며 "가장 폭압적인 정권 아래에 놓여있는 북한의 모든 사람에 대해서는 잠깐이라도 생각해봤는가. 단지 그들은 미국 시민권자가 아닌 북한 사람들이기 때문에 상관없다는 얘기인가"라고 반박했다.

북한을 일종의 경험 삼아 여행하는 것 자체가 맞느냐는 취지인 동시에 웜비어가 미국의 주류사회 가정에서 자란 시민권자라는 점에서 과도하게 반응하고 있다는 지적인 셈이다.

논란이 커지자 델라웨어대는 별도의 입장문을 통해 "데트윌러 교수의 언급은 델라웨어대의 입장과는 무관하다"며 "웜비어와 그의 유족들이 겪은 비극에 무감각하고 증오를 표출하는 모든 메시지를 비난한다"고 밝혔다.

현재 데트윌러 교수의 페이스북 글은 삭제된 상태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