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영상대학 LINC+사업단, 글로벌웹툰산업협의회 발족
한국영상대학 LINC+사업단, 글로벌웹툰산업협의회 발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영상대 LINC+사업단이 부천국제만화축제 현장에서 글로벌웹툰산업협의회를 발족식을 열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대학신문 이지희 기자] 한국영상대학(총장 유재원) 사회맞춤형 산학협력선도전문대학육성사업단(LINC+사업단)이 19일 부천국제만화축제 현장에서 글로벌웹툰산업협의회를 발족했다.

이날 발족식에는 한국영상대학 관계자들을 비롯해 김병현 서울산업진흥재단 웹툰파트너스 운영사 대표, 이재식 씨엔씨레볼루션 대표, 정종옥 다온크리에이티브 이사 등이 참석했다.

웹툰 산업을 대표하는 이들은 발족식에서 한국 웹툰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 웹툰의 세계 진출과 지속적인 보급 확대를 위한 전략을 논의했다.

글로벌웹툰산업협의회는 한국영상대 만화콘텐츠과(학과장 박석환)와 인재를 육성하는 한편 대학 부설연구소인 웹툰랩과 웹툰 콘텐츠 연구 및 개발을 추진하고 이를 사업화하는데 주력할 방침이다.

김유창 (사)한국웹툰산업협회 이사장은 “대학이 웹툰 분야의 우수한 인재를 배출해주고 기업과 함께 시장 확대를 위해 노력 해준다면 한국 웹툰 시장은 오랫동안 번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재원 총장은 “웹툰은 한국 콘텐츠산업의 스토리웨어가 되고 있다”며 “한국 웹툰이 세계시장에서 지속적인 경쟁력을 유지할 수 있도록 대학과 기업이 함께 힘을 모으자”전했다.

한편 LINC+사업단은 이번 협의회 발족을 시작으로 각 콘텐츠 분야별 산업협의회를 구축해 대학이 콘텐츠 기업의 요구에 따른 사회맞춤형 인재를 육성하고 실질적인 콘텐츠 제작 및 사업화 기반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