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지역대학 지원 늘린다…"수도권집중 완화"
日, 지역대학 지원 늘린다…"수도권집중 완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정부가 수도권 집중 현상을 해소하고자 지역대학 활성화를 위한 교부금을 신설하는 등 대책 마련에 나섰다고 마이니치신문이 16일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지역대학과 지방자치단체, 경제계의 연계활동을 비롯해 지역 진흥에 관련된 분야에 기존의 대학 지원대책과는 별도로 2019년도부터 내각관방에서 100억엔(약 1천28억원) 이상의 교부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지역에서 구성된 협의회에서 산학관 협력사업계획을 만들면 이를 전문가들이 평가해 지원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정부는 또한, 지역대학의 교육연구환경 향상과 함께 도쿄에 집중된 사립대의 지방 이전도 종용하기로 했다고 신문은 보도했다.

도쿄도(東京都), 가나가와(神奈川), 지바(千葉), 사이타마(埼玉) 등 4개 지역 대학과 다른 지역대학간 상호 학점 인정제도와 본교 외 캠퍼스 설치를 추진하는 데 10억엔(약 102억원)의 보조금을 신설하는 방안도 검토하기로 했다.

앞서 문부과학성은 대학생의 도쿄 집중 현상을 완화하겠다며 2018년도부터 도쿄 23구(區)의 사립대학 정원을 원칙적으로 허용하지 않기로 한 바 있다.

저출산 고령국가인 일본에선 전체 인구는 감소하고 있지만 총무성이 올해 1월 1일을 기준으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47개 도도부현(都道府縣·광역자치단체) 중 수도권인 도쿄, 가나가와, 지바에선 인구가 증가했다.

도쿄의 인구는 1천304만3천707명이었으며 인근 광역자치단체를 포함하면 수도권 인구는 전체인구의 28%를 차지했다.(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