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 산업혁명 진전땐 금융 종사자 79% 일자리 잃을 수도“
"4차 산업혁명 진전땐 금융 종사자 79% 일자리 잃을 수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경제硏 보고서 "여성·청년 타격 클 것“

"금융산업 4차 산업혁명 기술, 중국이 추격…R&D는 미국 800분의 1 수준“

4차 산업혁명이 진행되면 금융산업 종사자 79%가 컴퓨터로 대체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분석됐다.

금융 인력 구조 변화에 먼저 대비하기 위해 교육 혁신을 서둘러야 한다는 제언이 나온다.

현대경제연구원 장우석 연구위원과 이진하 연구원은 28일 '4차 산업혁명에 따른 금융시장의 변화' 보고서에서 "금융산업 취업자 약 76만명 중 컴퓨터로 대체될 가능성이 큰 고위험 직업군 종사자 비율은 78.9%"라며 "이 비율은 표준산업분류 21개 산업 중 3위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실제 고용 인원이 상대적으로 많은 은행권을 중심으로 최근 임직원 수 감소세가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다고 보고서는 지적했다.

특히 여성, 청년이 받는 타격이 클 것으로 파악됐다.

금융산업 내 성별 고위험 직업군 종사자 비율은 여성이 90.8%로 남성(66.6%)보다 높았다.

연령별로는 15∼29세 청년층이 84.0%로 취약한 것으로 조사됐다.

보고서는 그러나 일자리 충격 대비는 미흡하다고 지적했다.

금융산업 4차 산업혁명 대비는 인력 외에도 기술, 투자, 법·제도 면에서도 미비한 것으로 파악됐다.

4차 산업혁명의 필수 기술인 융합서비스,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정보보호 등에서 한국은 미국, 일본보다 뒤처져 있고 후발국인 중국의 거센 추격을 받고 있다고 보고서는 지적했다.

금융산업과 관련된 특허 등록 실적은 한국이 지난해 467개로 중국(593개)보다 적었다.

연구·개발(R&D)은 2014년 기준 한국 금융기업 투자액은 500만 달러였다.

미국은 한국보다 800배 이상 많은 41억 달러, 영국은 5억 달러로 100배였다.

법·제도 측면에선 국내 금융기업에서 최근 5년간 1천506건 전자금융사고가 발생하는 등 개인정보 보호 기능이 취약한 것으로 파악됐다.

보고서는 "자동화 기술로 대체 위험이 큰 인력군을 고부가가치 직군으로 이동시키는 재교육 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며 "AI, 빅데이터, 핀테크 등 핵심 요소기술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정부의 적극적인 육성 정책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금융 규제 패러다임을 혁신적으로 지향하면서도 금융시스템 안정성 확보, 금융 신기술의 안전성 검증 제도를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