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시특집/서울여대] 인성교육 바탕 혁신적 SW교육 ‘잘 가르치는 대학’
[정시특집/서울여대] 인성교육 바탕 혁신적 SW교육 ‘잘 가르치는 대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동체 인성교육 기반 최고 수준 학부교육 모델 확산

수도권 대학 1위 규모 CK사업단 운영 중
산업계 수요에 맞춘 ‘PLUS형 여성공학인재’ 배출

[한국대학신문 장진희 기자] 서울여대는 1961년 개교 이래 생활 공동체 기반의 ‘바롬인성교육’을 56년간 지속하고 있는 국내 유일의 대학이다. 국내 최고 수준의 학부교육 모델을 선보이며 ‘공동체 가치를 실현하는 PLUS형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4차 산업혁명으로 대변되는 미래사회 변화에 적극 대비해 △대학 특성화 분야 발굴 및 집중지원 △SW 기반 혁신적 공학교육 운영 등에 초점을 맞추고 대학의 자원을 투자하고 있다.

■탁월한 교육 경쟁력, 대한민국 대표 ‘잘 가르치는 대학’= 서울여대는 공동체 인성교육에 바탕을 둔 학부교육으로 대한민국 대학 교육의 혁신을 이끌고 있는 대학이다. 2010년 국내 최초로 학부교육선도대학(ACE)지원사업에 선정돼 1주기 사업 기간 동안, ‘공동체 기반 학부교육 모델’을 성공적으로 구축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잘 가르치는 대학’으로 자리매김했다. 2014년에는 여대로서는 유일하게 2주기 ACE 대학 재진입에 성공했다. 서울여대는 'Learn to Share, Share to Learn'이라는 슬로건 아래, 배움과 나눔이 상호보완적 상생관계라는 교육철학을 다른 대학에도 확산하고 있다. 특히 서울여대의 바롬인성교육은 대학 인성교육의 선도 모델로서 그 우수성을 대외적으로 인정받고 있다.

서울여대는 전공 교과목에 지역사회 봉사를 결합시킨 독특한 교수·학습방법인 ‘서비스 러닝(Service Learning)’을 국내 대학 최초로 도입해 활발하게 운영하고 있다. 2010년부터는 학생들의 글로벌 역량을 향상시키기 위해 ‘글로벌 서비스 러닝(Global Service Learning)’을 개발해 매년 5~7개국으로 70여 명의 학생을 파견한다. 올해는 ‘한국형 온라인 공개강좌(K-MOOC) 대학재정지원사업 활용 강좌 개발대학’으로 선정돼 서울여대가 가진 학부교육의 장점과 e-러닝 운영경험을 살려 MOOC 콘텐츠를 개발하는 등 미래형 대학교육 실현에도 앞장서고 있다.

■수도권 대학 1위 규모 CK사업단, 4차 산업혁명 주도할 인재 양성= 서울여대가 보유하고 있는 교육부 수도권대학특성화(CK)사업단은 모두 6개로 수도권 대학 중 최대 규모다. 6개 특성화 사업단은 각 분야별로 차별화된 특성화 교육과정을 바탕으로 미래 사회를 이끌어 나갈 인재양성에 힘을 모으고 있다. 이에 미래 신산업 수요에 최적화된 △전공심화 및 융합형 전공과정 △현장 인턴십 및 산학협력 프로그램 △글로벌 협력 프로그램 △다양한 비교과 활동지원 등 최고의 교육 여건을 제공하고 있다.

서울여대 핵심학과로 구성된 CK사업단은 △일어일문학과(한일 휴먼 네트워크형 창조적 인재 양성사업단) △사회복지학과·아동학과·교육심리학과(휴먼서비스 HOPE+형 현장전문가 양성사업단) △언론영상학부(미디어 비오톱 사업단) △화학․생명환경과학부(화학전공, 생명환경공학전공)·원예생명조경학과(미래신산업 SMARTPLUS 인재양성사업단) △식품응용시스템학부(식품공학전공·식품영양학전공)(미래안전식품 F-Cube 인재 양성사업단) △정보보호학과(사회기여형 정보보호 여성인재(CES+) 양성사업단) 등이다.

■여대 유일 SW중심대학·정보보호특성화대학, SW 융합인재 배출= 서울여대는 여대로는 유일하게 2015년 정보보호특성화대학으로 선정된 데 이어 2016년에는 SW중심대학에 이름을 올렸다. 두 사업을 통해 ‘미래산업 맞춤형 실무 SW인재 양성’이라는 도전적인 목표를 세우고, 강도 높은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서울여대는 지난해 3월 IT관련 학과를 3개의 SW계열 학과(디지털미디어학과·정보보호학과·소프트웨어융합학과)로 재편성했다. 또한 경영학과·패션산업학과·산업디자인학과를 추가해 ‘미래산업융합대학’을 출범했다. 이를 통해 SW를 통한 학문간 융합이 활발하게 이뤄질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특히 혁신적 SW 교육을 위한 노력도 활발하다. 서울여대는 △4년 10학기제 ‘SW 사관학교’ △1인 1SW 재산권 취득 졸업인증제 △‘소프트웨어와 창의적 사고’ 교과목 전교생 대상 SW교양필수 지정 등 SW 중심 사회에 필요한 전문성과 창의적 융·복합 능력을 키우기 위한 다양한 SW 교육과정을 운영 중이다.

■산업계 수요에 맞춘 PLUS형 여성공학인재 배출= 서울여대는 ‘여성공학인재양성(WE-UP)’사업을 통해 여성들의 공학 분야 진출을 선제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에 △사회수요 맞춤형 교육과정 혁신 △여성 생애주기 기반 진로설계 △여성친화적 교육인프라 구축 등에 힘쓰고 있다. 그 결과 서울여대는 △공학적 실무역량 및 전문성 △인문학적 소양 △직업윤리 등을 갖춘 ‘PLUS형 여성공학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또한 서울여대 공학 교육의 기초를 이루는 정보보호학과·소프트웨어융합학과·디지털미디어학과 등 IT 3개 전공을 중심으로 수준별 진로 맞춤형 공학 교육과 프로젝트 기반 공학 교육을 진행 중이다.

■정시모집= 정시에서 671명 선발…예체능 제외 전 모집단위 수능 100% 반영

서울여대는 2018학년도 정시모집에서 671명을 선발한다. ‘가’군에서는 미래산업융합대학 소속 학과, 일어일문학과·사회복지학과·아동학과·언론영상학부·교육심리학과·식품응용시스템학부 등 교육부 대학특성화(CK)사업 선정학과, 아트앤디자인스쿨(공예전공·시각디자인전공)에서 361명을 선발한다. ‘나’군에서는 자율전공학부(인문사회계열)·자율전공학부(자연계열)·체육학과·현대미술전공에서 78명을 선발한다. 그 외 인문대학, 사회과학대학, 자연과학대학은 ‘다’군에서 232명을 선발한다.

특히 ‘미래산업융합대학’은 서울여대가 ‘SW중심대학’으로 선정됨에 따라 해당 사업의 혜택을 받는 학과들도 구성됐다. 이 중 디지털미디어학과·정보보호학과·소프트웨어융합학과는 IT전문여성인력 양성에 최적화된 학과다. 이들 학과는 수능 필수 반영영역이 국어·영어이므로 인문계와 자연계 구분 없이 창의성과 논리력을 갖춘 학생이라면 도전해볼 만하다.

서울여대는 예체능계열을 제외한 전 모집단위에서 수능 100%로 신입생을 선발한다. 올해부터 영어 영역 절대평가가 도입되면서 인문사회·자연계열은 반영영역이 3개 영역에서 4개 영역으로, 미술계열은 2개 영역에서 3개 영역으로 늘어났다. 반영영역이 늘어남에 따라 반영비율도 변경됐다. 자연계열(패션산업학과 제외)은 4개 영역을 각 25% 반영한다. 수능점수는 백분위를 활용하며, 백분위 점수는 영역별 백분위 점수를 반영비율에 따라 환산해 합산한다. 영어 등급에 따른 환산점수는 서울여대의 등급별 환산점수 기준표에 따라 반영된다.

서울여대는 모든 계열에 상관없이 교차지원을 허용한다. 따라서 본인이 응시한 수능영역에 관계없이 결과에 따라 교차지원을 할 수 있다. 다만 계열에 따라 반영비율이 다르기 떄문에 교차지원하는 경우 지원학과 전형요소를 꼼꼼하게 확인해야 한다. 자연과학대학(수학과 제외)과 자율전공학부(자연계열)는 올해부터 과학탐구영역 점수의 10%를 가산점으로 부여한다. 수학과·디지털미디어학과·정보보호학과·소프트웨어융합학과는 수학 ‘가’형 점수의 10%를 가산점으로 부여한다.

수시모집 등록결과에 따라 정원 외 특별전형(△농어촌학생전형 △특성화고교졸업자전형)으로 신입생을 선발할 수 있다. 이 경우 수능 100%로 반영된다. 정시모집 최종 인원은 수시모집 미충원 인원 발생여부를 반영해 확정된다. 오는 1월 5일 입학처 홈페이지를 통해 학과별 최종 모집인원을 확인해야 한다.

자세한 사항은 입학처 홈페이지(http://admission.swu.ac.kr)나 전화 (02-970-5051~4/5003~8)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인터뷰] 홍정일 입학처장 “모든 모집단위에서 문·이과 교차지원 가능해”

▲ 홍정일 입학처장

- 지난해에 비해 올해 전형에서 달라진 점이 있다면.

“모집군은 지난해와 거의 동일하나, ‘다’군에 있던 자율전공학부(인문사회계열)·자율전공학부(자연계열)가 ‘나’군으로 이동했다. 모든 모집단위에서 문·이과 교차지원이 가능하다. 예체능계열을 제외한 모든 학과는 수능성적이 100% 반영된다. ‘가’군 산업디자인학과·시각디자인전공은 수능 60%, 실기 40%를 반영한다. ‘나’군 체육학과는 수능 70%, 실기 30%를 반영한다. ‘가’군 공예전공과 ‘나’군 현대미술전공은 수능 40%, 실기 60%를 반영한다.”

- 정시모집 합격 ‘팁’이 있다면.

“우리 대학은 입학처 홈페이지 내 정시상담솔루션을 통해 본인 수능점수를 입력하면 전년도 입시결과를 토대로 현재 위치를 진단할 수 있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지난 2년 간 △각 학과별 경쟁률 △최초합격자 및 최종등록자 백분위 평균점수 등 정확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단, 수능 반영영역 및 반영방법이 달라졌기 때문에 참고자료로만 활용하고, 자세한 상담은 서울여대 입학상담실을 이용하길 바란다.”

- 수험생들을 위해 한 마디 한다면.

“우리 대학의 인재상은 ‘공동체 가치를 실현하는 PLUS형 인재’다. 이는 창의적 전문성을 갖춘 인재, 바른 인성과 소양을 지닌 인재, 봉사와 실천을 하는 인재를 뜻한다. 우리 대학은 이런 여성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작지만 강한 대학’으로 오랫동안 역량을 키워왔다. 최근에는 각종 정부재정지원사업 및 평가에서 눈부신 성과를 거두고 있다. 여러분의 꿈과 미래, 우리 대학과 함께라면 분명한 현실이 될 수 있을 것이다.”

■ 입학 상담 및 문의 : 입학처(02-970-5051~4/5003~8)
■ 입학 홈페이지 : http://admission.swu.ac.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