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대, 동계방학에 학생 347명 해외파견
인제대, 동계방학에 학생 347명 해외파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인제대 동계 학생 홰외 파견단 출정식 모습.

[한국대학신문 김홍근 기자] 인제대(총장 차인준)가 14일 학생회관 이태석기념홀에서 발대식을 열고 대규모 해외 연수단을 파견한다.

인제대 재학생 347명은 세계 24개국의 대학과 기관으로 △해외봉사 △해외인턴십 △어학연수 △해외 현장학습을 떠난다.

이날 발대식에는 해외봉사단의 태권도 및 한국무용 등 문화공연 시연을 선보이며 해외연수에 참가하는 학생이 한자리에 모여 서로의 연수 정보를 나누고 성공적인 연수를 다짐하는 시간이 됐다.

해외봉사단 학생 38명은 2주간 캄보디아‧미얀마‧스리랑카‧에티오피아‧인도네시아‧탄자니아로 각각 파견돼 △교육 △문화 △보건 △노력 등 봉사를 실천한다.

또한, 프라임사업의 지원으로 학생들의 국제개발 협력에 대한 이해를 증진시키고자 학생 17명을 라오스로 파견해 개도국 ODA사업 현장을 견학하고 소외지역에서 봉사활동을 펼친다.

프라임사업단은 학생주도형 전공연계 해외 프로그램으로 그리스‧독일‧영국‧체코 등 비아시아권 국가에 77명, 타이완‧중국‧싱가포르 등 아시아권 국가에 48명을 파견한다.

한편, 미국‧호주‧캐나다일본‧중국으로 떠나는 해외어학연수생 66명은 각자 자신에게 맞는 1주에서 5주간의 다채로운 어학연수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총 8주간 진행하는 해외 인턴십에 참가하는 80명의 학생은 호주‧싱가포르‧필리핀‧말레이시아‧베트남 현지 기업에서 직무어학연수와 기업 인턴프로그램에 참가하게 된다.

인제대 LINC+ 사업단과 협약을 맺은 미국‧스페인‧프랑스 등 다양한 국가의 기업으로 학생 21명은 인턴십을 수행하며 해외취업 역량을 강화하게 된다.

차인준 총장은 “이번 해외파견을 통해 우리 학생들이 해외에서 창의적이고 주체적인 연구와 수준 높은 현장 학습으로 국제 경험을 쌓고 자기계발의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