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대교협, 2018년 맞아 대대적인 조직 개편 단행
전문대교협, 2018년 맞아 대대적인 조직 개편 단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학교육혁신연구원·진학지원센터·국제교류부 신설

[한국대학신문 천주연 기자]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회장 이기우, 인천재능대학교 총장)가 2018년을 맞아 대대적인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

이번 전문대교협의 조직 개편은 전문대학 산학교육 지원 기능과 전문대학 학습자 선발 지원 기능, 외국인 유학생 유치 기능을 강화하겠다는 기본 방침 하에 이뤄졌다.

우선 전문대교협 부설 ‘산학교육혁신연구원’을 신설했다. 해당 연구원을 통해 고용부, 산자부, 중소벤처기업부 등 범정부 인력양성 사업 분석 및 산학협력 사업 설계, 전문대학 산학협력 활성화 연구 개발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4차 산업혁명 대비 창의 융합인재 양성을 위한 신교수법 개발 등에도 힘쓴다는 방침이다. 연구원장은 조선형 동서울대학교 교수가 맡는다.

또한 전문대교협 입학지원실 하부조직으로 ‘진학지원센터’를 설치했다. 학령인구 감소 등 사회적 변화에 대응하는 전문대학 학습자 선발 지원 기능을 더욱 강화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진학지원센터에서는 전문대학 진학정보 제공을 위한 자료개발 및 진학상담 지원, 고교진학지도교사 연수 및 협의체 지원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또한 전문대학 입시제도 단순화 및 입시 기획홍보, 입시정보 비대칭 해소 등도 추진한다. 전국진학지도교사협의회 공동대표로 활동한 안연근 잠실여고 교사가 센터장직을 수행하는 만큼 시도교육청 및 진학지도교사협의회 등과의 네트워크가 구축될 전망이다.

역량개발지원실에도 하부조직인 ‘국제교류부’가 신설됐다. 이를 통해 해외 유학생 유치 지원과 유학생 유치 박람회, 전문대학 국제교류 활성화를 꾀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더불어 유학생 유치 애로사항 해결을 위한 의견 수집, 조정, 신규 사업 발굴 유학생 유치를 위한 국제 인프라도 구축한다.

역량개발지원실 기능 강화에 따라 홍보전략실 직원 중 한 명이 해당 실로 인사 이동을 하면서 홍보전략실은 다시 기획실로 흡수 통합됐다. 홍보전략실이 확대 신설된 지 2년 만이다.

전문대교협 부설 고등직업교육연구소 또한 새로운 연구위원들로 채워지게 됐다. 이해선 소장을 제외한 연구위원으로 파견된 교수들의 임기가 지난달로 모두 만료됐기 때문이다. 앞으로 파견 연구위원직은 이병규 동의과학대학교 교수, 양광호 한국영상대학교 교수가 수행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