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어려운 학생 창업, 우리가 해내겠다"
"그 어려운 학생 창업, 우리가 해내겠다"
  • 이연희 기자
  • 승인 2018.03.08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개 공공‧민간 기관, 학생 창업교육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 체결

[한국대학신문 이연희 기자] 교육부와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이사장 남민우)은 초·중등·고등교육 단계에 걸친 학생 창업교육 활성화를 위해 9개의 공공·민간기관과 함께 9일 오전 10시 경기 성남시 스타트업 캠퍼스)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

이번 업무협약은 지난해 10월 제3차 사회관계장관회의에서 관계부처 합동으로 발표된 ‘학생 창업교육 활성화 방안’의 후속조치 중 하나로, 공공‧민간이 각자가 가지고 있는 인적‧물적 자원을 함께 공유하고 활용함으로써 창업 체험교육의 시너지를 높이고, 이를 통해 학생 창업체험 지원 생태계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마련되었다.

공공기관은 창업진흥원과 한국과학창의재단, 한국교육방송공사,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등 5곳이, 민간기관은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 벤처기업협회, 한국창업보육협회 3곳이 참여한다.

이들 기관은 업무협약(MOU)에 따라 △학생의 창의적 진로설계 역량강화와 창업교육 활성화를 위해 필요한 물적, 인적 자원 지원 △학교 및 학생을 대상으로 다양한 창업교육 프로그램을 확대 제공 △학생 창업교육 지원 생태계와 문화조성을 위해 협력‧노력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교육부는 대학과 전문대학 등 고등교육기관의 창업 활성화를 위해 대학 창업 유망팀을 선발‧육성하고 창업 친화적 학사제도를 지속적으로 확산하는 데 힘을 쏟고 있다. 올해는 대학 창업 기업에 초기 자금을 투자해 창업기업의 안정적인 성장을 지원하는 ‘대학창업펀드’ 사업을 확대하고, ‘대학원 특화형 창업선도대학’ 사업을 신규로 추진해 대학원생의 기술창업에 8억2000만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학생 창업체험교육 우수사례 발표와 업무협약식, 스타트업 캠퍼스 창업체험센터 방문이 이뤄진다. 박춘란 교육부 차관을 비롯해 협약기관 관계자, 진로체험지원센터‧메이커 스페이스 ‧창업보육센터 관계자, 교육청 진로담당 장학사 등 약 50여 명이 참석한다.

▲ 표. 창업교육 지원 민관 실무협의회 조직체계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