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석순 전주대 교수,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표창
왕석순 전주대 교수,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표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중등학교 교육과정 지원 활동 공로 인정
▲ 왕석순 교수

[한국대학신문 황정일 기자] 전주대(총장 이호인)는 왕석순 사범대학 가정교육과 교수가 초·중등학교 교육과정 운영 지원 유공자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밝혔다.

사범대학장 겸 교육대학원장과 사범대학부설 교육연수원장을 맡고 있는 왕석순 교수는 △초·중등학교의 국가수준 교육과정 개발 △국정 교과서 개발책임(초등학교 실과) 및 집필책임(고등학교 인간발달) △집필위원(초등학교 슬기로운생활) △국가수준의 초·중등학교 성취기준 및 평가기준 개발 △중등학교 검인정교과서 집필책임(기술·가정 교과, 동아출판사) △각종 교사 연수 △각종 국가고사 출제 등 초·중등학교 교육과정 운영 지원과 관련한 다양한 연구 및 교육 활동으로 공로를 인정받았다.

특히 전국의 모든 학교에 보급된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따른 교과별 교수·학습 자료 개발연구’(교육부 및 17개 시도교육청 공동사업)에서 2017년 고등학교 기술·가정 교과의 연구책임을 맡아 ‘백워드 설계(Backward Design)’를 응용한 교수 자료 개발을 주도해 학습자의 역량 함양에 목표를 둔 2015 개정 교육과정의 학교 현장 연착륙에 기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