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 150개大 한국어 교수 내달 토론토 모여 학술대회
북미 150개大 한국어 교수 내달 토론토 모여 학술대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미한국어교육학회(AATK·회장 강사희)는 6월 21∼23일(현지시간) 캐나다 토론토대 바헨 IT센터에서 '한국어 교육 프로그램 평가의 혁신과 책임'이라는 주제로 '제23회 학술대회'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 행사는 미국과 캐나다 지역의 대학에서 한국어를 가르치는 교수들이 한자리에 모여 한국어 발전방향을 논의하는 자리다. 올해에는 150여 개 대학에서 180여 명의 교수가 참가할 예정이다.

대회 의장은 변상필 뉴욕주립대 교수와 고경록 토론토대 동아시아학과 교수가 맡았다.

기조 강연자로는 토론토대 유니스 장(여)·안드레 슈미드 교수가 나서며 경희대 교수인 이정희 국제한국어교육학회(IAKLE) 회장이 특별 강사로 초청됐다.

참가자들은 행사 기간에 연구 논문과 자료를 발표하고, 한국어 관련 워크숍을 개최한다.

학회는 22년 동안 미국에서만 열리던 이 행사를 올해 처음 캐나다에서 마련했다. 개최도시로는 한류열풍과 한국어 수강 열기가 뜨거운 토론토로 정했다.

후원 기관인 토론토총영사관 측은 "토론토에서는 지난 수년간 세계적으로 유명한 K-팝 밴드와 가수들의 공연이 잇따라 열렸고, 한국 영화가 자주 상영됐다"며 "온타리오주 고등학생 중 470명이 학교에서 한국어를 배우고 있으며, 토론토대와 요크대에 개설된 한국어 강좌는 정원의 2배가 넘는 인원이 수강 대기자로 등록돼 있을 만큼 한국어에 대한 관심이 높다"고 전했다.

행사는 한국국제교류재단, 토론토대 동아시아학과, 토론토 한국교육원이 지원한다.(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