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원 숙명여대 교수, 한국통계학회 신임회장 선출
김영원 숙명여대 교수, 한국통계학회 신임회장 선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영원 숙명여대 교수

[한국대학신문 이지희 기자] 김영원 숙명여대 교수(통계학)가 제27대 한국통계학회 신임회장으로 선출됐다. 임기는 2019년 1월부터 2년간이다.

한국통계학회는 1971년 창립된 통계학 분야를 대표하는 학회로 1000명이 넘는 관련 분야 학자들이 정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김 교수는 “4차 산업혁명과 빅데이터로 인해 통계학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통계의 대중화’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추진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 교수는 미국 조지아대에서 통계학 박사 학위를 받고 지난 1991년부터 숙명여대 통계학과에 재직 중이다. 제11대 한국조사연구학회 회장, KBS 선거방송 여론조사 자문위원, 방송3사 공동예측조사위원회 자문위원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