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대, 12일 미래차 주도하는 지능형모형차대회 개최
한양대, 12일 미래차 주도하는 지능형모형차대회 개최
  • 주현지 기자
  • 승인 2018.07.11 2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주현지 기자] 한양대(총장 이영무)는 12일 자율주행자동차 등 미래자동차 시장을 주도할 대학생들을 양성하기 위해 ‘지능형 모형차 경진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참가자들은 대회에서 각자 개발한 내장형 제어시스템(Embedded Control System)으로 경쟁하게 된다. 내장형 제어시스템은 컴퓨터를 이용한 지능적인 제어를 의미하며 항공기·로봇·가전제품·자율주행자동차 등 각종 최첨단 산업의 핵심기술이다.

지난 2003년에 시작해 올해로 16회째를 맞는 지능형 모형차 경진대회는 지금까지 1600여팀, 약 7000명이 참가했고 올해는 전국에서 100팀, 450여명의 학생이 참가한다.

스마트카의 핵심기술을 설계·적용한다는 취지에 따라 매년 경진대회의 핵심기술이 변한다. 이번 대회의 큰 변화는 횡단보도 미션을 추가했다는 점이다. 이로 인해 참가자들은 ‘도심 내 자율주행’ 관련 기술개발을 시도할 수 있어 예년 대회보다 수준 높은 대회가 진행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양대 미래자동차공학과가 주최하고 한양대 미래자동차연구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국내 대학 참가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전국 규모 대회다. 이번 대회는 독일 반도체 회사인 인피니언(Infineon) 코리아, BMW코리아, 매스웍스(MathWorks) 코리아, 콘티넨탈(Continental) 코리아, 만도 등이 후원한다. 대상 1개 팀에게 상금 1000만원 등 총 3300만원의 상금과 3000만원 상당의 부상도 주어질 예정이다.

대회위원장인 선우명호 한양대 교수(미래자동차공학)는 “자율주행자동차의 핵심 기술인 각종 센서들을 모형차로 구현하는 것을 통해 국내 자동차 기술경쟁력 제고에 기여할 것”이라며 “우리나라 자동차 산업이 세계 자동차 시장을 주도하기 위해서도 매우 중요한 대회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