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대학원생, 미래 이끌 차세대 연구자 선정
전북대 대학원생, 미래 이끌 차세대 연구자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부 지원 ‘2018 글로벌박사 펠로우십’ 선정
▲ 강동규 씨.

[한국대학신문 주현지 기자] 전북대(총장 이남호)는 이 대학에 재학 중인 대학원생 강동규 씨(고분자나노공학)가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세계 수준의 연구자를 양성하기 위해 지원하는 ‘2018 글로벌 박사 펠로우십’(Global Ph.D. Fellowship)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글로벌 박사 펠로우십’은 국내 박사 및 석·박사 통합과정 및 입학 예정자를 대상으로 학위과정 동안 교육 및 연구 역량을 높여 세계 수준의 연구자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반을 닦아주기 위한 정부 지원 사업이다.

이에 강 씨는 1000만원 이내의 등록금과 생활비, 2000만 원의 학술활동비 등 총 3000만원 이내의 장학금을 2년 동안 지원받는다. 2년 후 연구 성과의 우수성을 인정받으면 1년의 추가 지원도 이뤄진다.

강 씨는 글로벌 박사 펠로우십을 통해 ‘메조겐의 상분리 및 상전이 특성을 이용한 스마트 열 제어 유기소재 개발’이라는 주제의 연구 과제를 수행한다.

연구과제의 세부 내용은 신규 메조겐 분자를 기반으로 중합유도 상분리 및 온도 상승에 따른 상전이 특성을 이용해 전자산업 등에서 사용될 기능성 열제어 소재를 개발하는 것이다.

전북대 관계자는 “우리 대학의 대학원생이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 나갈 차세대 과학자라는 것을 정부로부터 인정받은 것”이라며 “연구를 통해 원천소재 산업의 기술력을 크게 높이고, 대외 의존도를 낮출 수 있는 대안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동규 씨는 “이번 글로벌 박사 펠로우십 선정으로 안정적인 국가 지원을 받아 연구에 전념할 수 있는 기반이 조성됐다”며 “우수한 연구를 통해 세계적인 연구자로 성장하는 발판으로 삼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