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성대, ‘고교서머스쿨: 광고빅뱅스쿨’ 수료식 개최
경성대, ‘고교서머스쿨: 광고빅뱅스쿨’ 수료식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성대는 지난 1일 멀티미디어 정보관 별관에서 부산 시내 고교생을 대상으로 8일간 진행한 ‘2018 고교서머스쿨:광고빅뱅스쿨(AD Big Bang School)수료식을 개최했다.

[한국대학신문 김준환 기자] 경성대(총장 송수건)는 지난 1일 멀티미디어 정보관 별관에서 부산 시내 고교생을 대상으로 8일간 진행한 ‘2018 고교서머스쿨:광고빅뱅스쿨(AD Big Bang School)’ 수료식을 개최했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 8일부터 18일까지 경성대 법정대학 커뮤니케이션학부와 창의인재대학 교양학부소속 교수 4명의 지도로 미래의 전문 광고인을 꿈꾸는 부산지역 18개 고등학생 1, 2학년 20명을 선발해 진행됐다. 

참가자들은 지난 6월 각 학교장의 추천서를 받아 부산시교육청에 신청했으며, 경성대에서 최종 참가자를 선발했다. 

수업료 및 학습자료 비용은 교육청에서 전액 지원했으며, 수업시수의 90% 이상 출석 학생 중 강좌별 프로그램을 성실히 이수한 자들에게는 부산시 교육감 명의의 서머스쿨 이수증과 광고빅뱅 수료증을 수여했다.

5명 4팀으로 구성된 참가자들은 인문학적 사고를 바탕으로 사회의 ‘저임금 감정노동자에 대한 소비자 갑질에 대한 인식변화, 공무원의 청렴도 개선, 미혼모에 대한 부정적 인식 개선, 청년실업에 대한 문제’ 등을 주제로 이에 대한 사회적 메시지를 공익광고물로 제작 발표했다.

광고빅뱅수쿨 수료 기준은 시장조사, 타겟분석, 기존 제작물 분석을 통해 새로운 컨셉을 개발하는 기획서를 완성하고, 아이디어 발상법, 역발상 법으로 창의력을 계발해 광고 시안을 제작해 포토샵으로 직접 인쇄광고물을 만들어 최종 프리젠테이션에 참가해야 한다.   

광고빅뱅스쿨을 담당한 창의인재대학 교양학부 정경희 교수는 “창의력을 기반으로 현장실무능력을 갖춘 인재양성을 위해 실무 융합형 창의인재교육이 새로운 직업 환경에 놓이게 될 청소년들을 위한 진로교육의 대안”이라며 “광고빅뱅 커리큘럼에 따른 공익광고제작과정으로 학생들은 인간과 사회문제에 대해 더욱 관심을 가지고 모둠 활동을 통해 소통능력과 사회성을 기를 수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