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인난 일본기업에 노크하세요…부산서 취업박람회
구인난 일본기업에 노크하세요…부산서 취업박람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주현지 기자] 부산시와 부산외국어대학은 청년들의 해외취업을 지원하기 위해 오는 25일과 26일 부산시청에서 '2018 일본취업 합동박람회 in 부산'을 연다.

이번 행사는 한국산업인력공단. 한국청년국제교류기구, EAST Ambition, 부산경영자총협회, 부산상공회의소와 전국 112개 대학이 참여한다.

40여 개 해외기업 부스가 운영되며 주일 한국대사관의 일본취업 설명회를 비롯해 일본취업 특강. 멘토링 강연 등 부대행사가 함께 열린다.

지난해 처음 개최한 일본취업 합동박람회에서는 34개 기업과 700여 명의 청년구직자가 참여해 40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올해는 NCS&A, 야마토 운수, 후지타 관광 등 43개 일본기업이 참여해 IT, 사무, 여행, 서비스, 제조 등 다양한 업종에서 청년 140여 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박람회에 참여하는 청년구직자들은 다양한 취업정보와 유망 기업과의 1대 1 면접 기회를 얻을 수 있고 실용일본어검정(J-TEST) 시험도 무료로 응시할 수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일본은 경제 회복세에 힘입어 기업들이 구인난에 시달리고 있어 한국 등 외국의 인재들에게 취업의 문을 활짝 열고 있다"며 "많은 지역 청년들이 해외취업에 관심을 가지고 글로벌 인재로 성장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박람회 관련 자세한 정보와 프로그램은 2018 일본취업합동박람회 in 부산 홈페이지(http://www.iyeok.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