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서대,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메달사냥 나선다
한서대,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메달사냥 나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구무서 기자] 한서대(총장 함기선)는 교수들이 2018 자카르타·팔램방 아시안게임의 정식종목으로 신규 채택된 패러글라이딩과 제트스키에 국가대표 감독으로 출전한다고 14일 밝혔다.

최종인 교수(레저해양스포츠학과)는 패러그라이딩 종목, 함도웅 교수(레저해양스포츠학과)는 제트스키 종목에 국가대표 감독으로 발탁됐다.

교수 뿐만 아니라 학생들도 선수로 참가한다. 한서대 레저항공스포츠학과를 졸업하고 현재 항공정보산업대학원 재학 중인 장우영 선수는 패러그라이딩 종목에서 금메달을 노린다. 장 선수는 여자 정밀, 개인전, 단체전, 크로스컨트리 단체전에 출전하는데 한국은 물론 아시아 랭킹 1위, 세계랭킹 11위의 실력을 보유하고 있어 금메달을 포함한 복수의 메달이 기대되고 있다.

마찬가지로 항공정보산업대학원에 재학 중인 임문섭 선수는 정밀단체. 크로스컨트리 단체전에 출전하는데 특히 세계랭킹 30위인 정밀착륙 분야에서 메달이 유력하다.

함도웅 교수가 국가대표 감독을 맡고 있는 제트스키 종목의 선수들은 (사)대한파워보트연맹에서 대표선수 6명을 선발해 한서대 태안캠퍼스 해양스포츠교육원에 마련된 국가대표훈련 캠프에서 체력훈련 및 해상훈련을 해왔다. 제트스키는 총 4개의 종목으로서 3km, 6.5km 코스를 완주하는 경기다. 철인경기와 같이 체력적인 요소가 많이 요구되는 경기인 엔듀런스 종목과 리미티드 종목 등에서 금메달 2개를 목표로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