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서대, 2019학년도 수시모집 경쟁률 8.83대 1
호서대, 2019학년도 수시모집 경쟁률 8.83대 1
  • 조영은 기자
  • 승인 2018.09.16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호서대 강석규 교육관 전경

호서대(총장 이철성)는 14일 2019학년도 수시모집 원서접수를 마감한 결과 총 2351명 모집에 2만762명(17시 기준)이 지원해 8.83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는 수능최저학력기준이 없는 학생부전형의 경쟁률(10.20 대 1)이 높아진 것이 특징이며, 그중 가장 높은 경쟁률의 학과는 물리치료학과로 12명 모집에 243명이 지원하여 20.25 대 1을 기록했다.

면접전형은 695명 모집에 6,282명이 지원해 9.04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지역학생전형은 327명 모집에 1998명이 지원해 6.11 대 1, 학생부종합전형인 호서인재전형은 318명 모집에 2789명이 지원해 8.77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실기고사를 시행하는 실기전형에서는 보컬(남)의 경우 1명 모집에 무려 82명이 지원해 82 대 1이라는 치열한 경쟁률을 보였다. 반면 농어촌학생특별전형 5.68 대 1, 특성화고교졸업자전형(학생부종합전형)은 3.13 대 1의 경쟁률을 각각 기록했다.

조상섭 입학처장은 “호서대의 면접전형, 학생부종합전형, 그리고 지역학생전형의 경우 면접의 비중이 높아 합격의 당락을 결정할 수 있으니, 면접 당일까지 홈페이지에 기 게시된 면접기출문제를 활용해 면접 준비를 철저히 한다면 내신이 다소 부족하다 하더라도 충분히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다. 모두 최선을 다해 좋은 결실을 맺기 바란다”고 말했다.

합격자 발표는 11월 9일(금) 예정이고 학생부전형(간호학과)는 12월 7일(금)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