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육보건대학교, 2019학년도 수시1차 경쟁률 16.7 대 1
삼육보건대학교, 2019학년도 수시1차 경쟁률 16.7 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육대 전경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삼육보건대학교(총장 박두한)가 지난달 28일 마감한 2019학년도 수시1차 모집에서 모집인원 130명에 2167명이 지원해 평균 16.7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간호학과는 23명 모집에 495명이 지원해 21.5 대 1, 치위생과는 18명 모집에 215명이 지원해 11.9 대 1, 피부건강관리과는 21명 모집에 293명이 지원해 13.9 대 1, 뷰티헤어과는 22명 모집에 476명이 지원해 21.6 대 1, 노인케어창업과는 14명 모집에 187명이 지원해 13.4 대 1, 아동보육과는 24명 모집에 320명이 지원해 13.3 대 1, 의료정보과는 8명 모집에 181명이 지원해 22.6 대1을 기록했다.

최근 3년 동안의 삼육보건대학교의 수시1차 경쟁률은 2017학년도 19.39 대 1, 2018학년도 25.3 대 1, 2019학년도 16.7 대 1로, 대학 관계자는 “경쟁률이 줄어든 이유로는 모집정원을 늘리면서 우수한 학생을 확보하기 위해 간호학과와 치위생과의 수능 최저학력등급을 적용한 것이 주된 요인”이라고 밝혔다. 다만 지원자는 2018학년도 2072명에서 2019학년도 2167명으로 95명이 증가했다.

윤오순 입학관리본부장은 “학령인구 감소에 따라 이번 입시에 많은 우려가 있었지만 올해 대학 기본역량진단 평가에서 자율개선대학으로 선정됨에 따라 지난해 보다 많은 학생들이 지원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모집자 면접은 12일 9시 30분부터 실시하며, 합격자는 24일에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