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명여대, 외국인 학생 한글 캘리그라피 작품 만들기
숙명여대, 외국인 학생 한글 캘리그라피 작품 만들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숙명여자대학교(총장 강정애)가 한글날을 맞아 외국인학생들을 대상으로 ‘한글 캘리그래피 부채 만들기 행사’를 개최했다.

5일 숙명여대 백주년기념관 한상은라운지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숙명여대에 재학 중인 외국인 학생 40여명이 참석했다. 평소 인상 깊었던 명언이나 좌우명, 하고 싶은 말들을 부채에 한글 캘리그래피로 디자인하면서 자연스럽게 한글의 아름다움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하고자 마련됐다. (사진=숙명여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