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홍석 전주대 교수, 영국왕립화학회 JMC C 표지논문 선정
강홍석 전주대 교수, 영국왕립화학회 JMC C 표지논문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강홍석 전주대 소재응용연구소장 겸 탄소나노신소재공학과 교수(단독 교신저자)와 한국연구재단 유치 우수해외신진연구자이며 소재응용연구소 소속인 테카린 테르파 데벨라(Tekalign Terfa Debela) 연구교수의 순수 이론 논문이 영국왕립화학회(Royal Society of Chemistry: RSC) 학술지 JMC C(Journal of Materials Chemistry C) 표지 논문으로 선정됐다.

'JMC C’는 나노공학에 유용한 반도체나 자성 물질 등 나노물질의 순수한 물리적 성질을 다루는 연구 학술지로서, 인용지수(IF)가 5.976이며 세계적으로도 권위 있는 학술지이다.

두 교수는 논문 ‘Phase polymorphism and Electronic structures of TeSe2’(TeSe2의  상다형성과 전자구조)를 통해서 아직 알려지지 않은 신소재물질인 TeSe2에 대해 3가지 거시적 결정상이 가능함을 여러 제일 원리 계산을 통해 검증하고, 각 상의 전자구조의 특이성을 밝혀냈다. 최근 각광을 받고 있는 텔루륨(Tellurium)이 한 가지 거시적 결정상만을 갖는데서 오는 잠재적 응용 한계를 보완한 셈이다.

이 연구에서 강 교수팀은  TeSe2가 기계적 요인만으로 세 가지 거시적 결정상간에 서로 쉽게 변환될 수 있음을 확인하고 각 상에서 전자가 갖는 특이한 스핀편향 성질도 계산을 통해서 예측해 향후 이 물질이 스핀전자공학에도 이용될 수 있음을 확인했다.

강 교수는 2017년에도 ‘Electronic Structure and Photocatalytic Band Offset of Few-layer GeP2,’라는 제목의 논문에서 새로운 종류의 2차원 층상물질인 GeP2가 지구 온난화의 주범인 이산화탄소를 일산화탄소로 전환하는데 매우 유용한 광촉매 물질이 될 수 있음을 체계적으로 검증해 'JMC A (Journal of Materials Chemistry A: IF= 9.931)' 표지 논문으로 선정된 바 있다.

강 교수는 2008년도 대한화학회 물리화학분과에서 1년에 총 1명 우수 연구자에게 수여하는 입재물리화학상을 수상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