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대학교 간호학과, 제15회 나이팅게일 선서식
대원대학교 간호학과, 제15회 나이팅게일 선서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열린 나이팅게일 선서식에서 학생들이 촛불점화를 하고 있다.
10일 열린 나이팅게일 선서식에서 학생들이 촛불점화를 하고 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대원대학교(총장 조남근) 간호학과가 10일 교내 민송체육관에서 제15회 나이팅게일 선서식을 개최했다.

나이팅게일 선서식은 2학년 학생들이 임상실습을 나가기 전 예비간호사로서 가져야 할 간호의 기본 정신을 다짐하는 의식이다.

선서식에서는 이유재씨 등 89명의 학생들이 촛불 점화를 시작으로 '나이팅게일 선서'를 했다. 또 대한간호협회 충북간호사회장과 대원대학교 총동문회장의 장학금 전달식과 1학년들의 축가도 진행됐다.

조남근 총장은 “급변하는 사회 속에서 현대인들의 몸과 마음은 과거보다 더 많이 지치고 병들어가고 있고, 이러한 시대적 상황으로 전문성, 창의성, 인성을 갖춘 준비된 전문 의료인이 필요해졌다”며 “간호학과 학생들은 책무를 다하기 위해 끊임없이 자신을 돌아보며 배우고 익히고자 하는 겸손한 자세를 견지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