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석대, 전북대륙학교 개강식 개최
우석대, 전북대륙학교 개강식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륙학교 개강식
전북대륙학교 개강식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우석대(총장 장영달) 평생교육원이 한국을 대표하는 대륙리더 양성에 나선다.

우석대는 10일 전북대륙학교 제1기 대륙리더 양성과정 개강식을 개최했다. 전주시 금암동 우석빌딩 15층 세미나실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서창훈 우석학원 이사장, 김윤태 평생교육원장, 곽노현 전북대륙학교장, 이동섭 희망래일 부이사장, 김승수 전주시장, 김윤덕 전 국회의원, 김창진 성공회대 사회과학부 교수 및 수강생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개강식은 서창훈 우석학원 이사장의 치사와 각계 인사의 축사가 이어졌으며, 개강식 이후 김창진 성공회대 사회과학부 교수가 ‘신북방정책과 유라시아 평화지대의 건설’을 주제로 첫 강의를 가졌다.

제1기 대륙리더 양성과정은 우리 역사 속에 축적돼 온 대륙성(大陸性)의 가치를 재발견하고, 전문 소양을 갖춘 대륙 리더를 양성하는 프로젝트로 오는 12월 12일까지 매주 수요일 진행될 예정이다.

강사진은 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 나희승 한국철도기술연구원장, 김진향 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 이사장 등이 나설 예정이며, 11월 초에는 러시아 연해주 연수도 진행될 예정이다.

서창훈 우석학원 이사장은 “전북대륙학교는 한반도와 대륙의 가치를 찾아가는 첫 번째 여정이다”라며 “이번 강좌를 통해 대륙의 가치를 배우고 전파하는 대륙리더로 성장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