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원대 학생상담센터, 건전한 성문화 확산 위한 특강
호원대 학생상담센터, 건전한 성문화 확산 위한 특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상담센터 생명존중 문화 조성 및 대학 내 건전한 성문화 확산 위한 특강
학생상담센터 생명존중 문화 조성 및 대학 내 건전한 성문화 확산 위한 특강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호원대(총장 강희성) 학생상담센터에서는 11일 군산정신건강증진센터와 군산여성의 전화와 연계한 '생명존중교육' '데이트 폭력예방교육'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이번 '생명존중교육'은 군산정신건강증진센터 양준이 강사를 초청해 ‘자살예방 게이트 키퍼’라는 주제로 대학생의 자살에 대한 인식과 자살징후를 알아봄으로써 자살예방 및 위기대처 방법을 통한 생명의 가치를 발견하는 기회를 가졌다

아울러 '폭력예방교육'은 한국여성의 전화 소은선 강사를 초청해 ‘사랑에도 공부가 필요하다'는 주제로 대학생을 대상으로 친밀한 관계에서 발생하는 성폭력ㆍ데이트폭력의 실상과 심각성을 알고 폭력예방 및 양성평등한 관계를 정립하는 기회를 마련했다.

이미영 학생상담센터장(심리상담치료학과 교수)은 “이번 교육은 학생들에게 생명의 가치와 자살예방의 이해와 공감을 이끌었고, 폭력에 대한 인식개선을 통해 상호존중과 배려를 배우는 시간이 됐다. 학생상담센터는 서로가 존중하고 소통하는 건강한 학교문화 정착을 위해 지역사회 기관과 연계된 체계적인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