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대, 국제로봇콘테스트 대통령상과 장관상 수상
국민대, 국제로봇콘테스트 대통령상과 장관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OBOT 학생들이 국제로봇콧테스트에서 SoC Huro Competition 부문에서 우승해 대통령상을 받았다.
KOBOT 학생들이 국제로봇콧테스트에서 SoC Huro Competition 부문에서 우승해 대통령상을 받았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국민대(총장 유지수) 소프트웨어학부 학술동아리 ‘KOBOT(Kookmin Robot)’ 소속 학생들과 전자공학부 학술동아리 ‘ELCO(ELectronics & COmputer)’ 소속 학생들이 13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8 국제로봇 콘테스트 ‘SoC Huro Competition’ 부문에서 각각 대통령상과 장관상을 수상했다.

2018 국제로봇 콘테스트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로봇산업진흥원과 한국과학기술원 외 9개 기관이 주관하는 행사로, SoC Huro Competition 부문은 로봇이 카메라를 이용한 영상인식만으로 주변상황을 판단, 경기장에 설치된 장애물을 회피하는 경기다.

KOBOT팀은 제한시간 10분 중 5분 6초의 짧은 기록으로 모든 미션을 성공하면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아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KOBOT팀의 회장 김용태씨(소프트웨어학부 14)는 “팀원들과 함께 빠른 영상처리 기술과 효과적인 판단 알고리즘을 구현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로봇을 완벽히 제어하기 위해 평소에 많은 연구를 진행한 덕분에 현장에서의 여러 돌발 상황에 적절히 대처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지도를 맡은 우종우 소프트웨어학부 교수는 “학생들이 로봇 연구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기에 좋은 결과가 있었던 것”이라며 “이 경험을 바탕으로 더 우수한 연구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격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