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립대학교 축산과, 축산강국 독일·네덜란드로 연수
경북도립대학교 축산과, 축산강국 독일·네덜란드로 연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립대학교 전경
경북도립대학교 전경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경북도립대학교(총장 정병윤) 축산과 학생 15명이 25일 유럽 친환경 축산업 전문지식을 배우기 위해 독일과 네덜란드로 떠난다.

경북도립대학교는 축산과 재학생을 청년축산업 리더로 양성하고자 이번 축산기술연수를 마련했다.

연수단은 독일 헤센 주에서 농지 30ha에 산란계 4만 수를 자연방사해 달걀을 생산하는 친환경농장을 찾아 산란계사육법과 달걀선별 및 유통과정을 배우고, 농림부 직속 연구기관인 농축산시험장을 방문해 축산업 이산화탄소 배출 저감방안, 낙농후계자 양성 시 중점 교육사항 등을 학습한다.

이후 상가형 전통시장 프랑크푸르트 클라인막트할레에서 축산물 판매시설을 직접 체험한다.

독일 일정이 끝난 후에는 네덜란드로 이동, 암스테르담 잔세스칸스 치즈공장과 알크마르 치즈마을에서 우유를 활용한 가공식품 제조 공정과 유통경로를 견학하고 축산농장을 방문해 친환경 가축사육법, 우유신선도 유지법, 우유를 치즈로 가공할 때 형성되는 부산물인 유청 활용법 등을 소개받는다. 이후 농업기술 교육기관인 PTC+(Practical Training Center Plus)에서 네덜란드 현장교육 시스템과 축산업 세미나에 참여할 계획이다.

김도형 학과장은 “유럽 친환경 선진 축산기술을 배워서 도내 친환경 축산업을 선도할 청년 축산 후계인의 역량을 키우는 기회가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