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대 패션디자인학과, 코리아 디지털 패션 콘테스트 석권
대구대 패션디자인학과, 코리아 디지털 패션 콘테스트 석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상(정상윤) 최우수상(최공훈) 우수상(권유리) 등 다수 수상
대상작 ‘Wild Flower’ 야생적인 여성 의상 표현
대구대 패션디자인학과가 ‘제7회 코리아 디지털 패션 콘테스트’에서 대상을 비롯해 주요 상을 휩쓸었다. 왼쪽부터 김서우(장려상) 최공훈(최우수상) 정상윤(대상) 김지은(장려상) 이민지(장려상) 권유리(우수상).(사진=대구대 제공)
대구대 패션디자인학과가 ‘제7회 코리아 디지털 패션 콘테스트’에서 대상을 비롯해 주요 상을 휩쓸었다. 왼쪽부터 김서우(장려상) 최공훈(최우수상) 정상윤(대상) 김지은(장려상) 이민지(장려상) 권유리(우수상).(사진=대구대 제공)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대구대 패션디자인학과가 ‘제7회 코리아 디지털 패션 콘테스트’에서 대상을 비롯해 주요 상을 휩쓸었다. 

대구대(총장 김상호)는 27일 인천 송도 한국뉴욕주립대 강당에서 열린 콘테스트에서 패션디자인학과 학생들이 대상 최우수상 우수상을 비롯해 다수의 상을 수상했다고 31일 밝혔다.

대상인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은 정상윤 학생(4학년)이 ‘Wild Flower’라는 작품을 통해 차지했다. 패션잡지 형식으로 제작된 이 작품은 양가죽을 소재로 한 밀리터리 룩이다. 야생적이면서 도발적인 여성 의상을 표현하고자 한 작품이다. 도전적이면서 세련된 작품성 측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정상윤 학생은 “처음에는 캐드라는 분야가 익숙하지 않고 어려웠다. 하지만 수업을 들으면서 컴퓨터로 빠르게 의상을 완성하는데 성취감을 느끼게 됐다. 해당 분야로의 취업을 계획하고 있다”고 소감을 남겼다. 

최공훈 학생(4학년)도 ‘Bill’이라는 작품으로 최우수상을 받았다. 권유리 학생(3학년)은 ‘Clossic’을 출품해 우수상을 수상했다. 이외에도 21명의 학생이 장려상 특선 입선 등으로 수상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이번에 열린 코리아 디지털 패션 콘테스트는 디지털 패션 기술의 저변 확대와 인력 양성을 목표로 한국의류산업학회가 주최·주관하는 행사다. 

대구대 패션디자인학과는 디지털 패션 분야에서 강세를 나타내고 있다. 2014년에는 유비쿼터스 디지털 패션 디자인 콘테스트에서 대상을 수상했고, 2015년에는 디지털 패션 경진대회에서 금상을 받았다. 2016년과 2017년에는 코리아 디지털 패션 콘테스트에서 최우수상과 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해마다 각종 디지털 패션 대회에서 좋은 성과를 내고 있다. 국내 유명 캐드 개발사인 ㈜클로버추얼패션의 후원으로 정규교과목은 물론이고, 취업동아리와 비교과과정도 운영하는 등 3D의상 캐드 교육을 강화한 점이 주효했다는 평가다.

최영림 패션디자인학과 교수는 “디지털 패션 분야에서는 산업체 연계형 교육에 힘입어 국내 유명 벤더와 캐드 개발사 취업이 급속도로 증가하는 추세”라며 “앞으로도 대구대 패션디자인학과가 디지털 패션 분야에서 강자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