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오공대, 경북산학협력기술대전 3개 부문 표창
금오공대, 경북산학협력기술대전 3개 부문 표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산학협력기술대전에서 표창을 받은 수상자와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했다(왼쪽에서 4번째 이대원 대표, 6번째 권인자 주무관, 7번째 신동원 교수).
경북산학협력기술대전에서 표창을 받은 수상자와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했다(왼쪽에서 4번째 이대원 대표, 6번째 권인자 주무관, 7번째 신동원 교수).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금오공대(총장 이상철)가 7일 대구가톨릭대에서 열린 ‘제18회 경북산학협력기술대전’에서 3개 부문 표창을 받았다.

권인자 주무관이 코디네이터 부문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표창, 신동원 교수가 교수 부문 경상북도지사 표창, 이대원 ㈜두원테크 대표가 기업 부문 한국산학연협회장 표창을 받았다.

권인자 주무관은 금오공대 중소기업산학협력센터에서 근무하며 2012년부터 현재까지 대학의 산학공동기술개발지원사업 172개 과제, 중소기업기술개발사업 93개 과제 등 다양한 기술개발사업을 지원했다.

신동원 기계시스템공학과 교수는 금오공대 융합형 프로 메카트로닉스 인력양성 사업단장을 역임하며 지역 기업들과 다수의 산학협력과제를 수행했다.

금오공대 가족회사인 ㈜두원테크는 대학과의 산학협력을 바탕으로 산·학·연 공동기술개발사업 등의 정부과제를 지속적으로 수행해왔다.

경북산학협력기술대전은 지역 중소기업과 대학의 연구 성과를 전시하고 기술 및 정보를 교류하는 장으로, 금오공대는 대학과 정부과제를 수행하고 있는 지유엠아이씨(주) 등 총 8개 가족회사 기업과 함께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