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대, 학생창업 국제 콘퍼런스 개최
창원대, 학생창업 국제 콘퍼런스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창업 국제 콘퍼런스에서 플라스틱 폐기물 관련 아이디어를 제시해 최우수상을 수상한 연합A팀이 기념 촬영을 했다.
학생창업 국제 콘퍼런스에서 플라스틱 폐기물 관련 아이디어를 제시해 최우수상을 수상한 연합A팀이 기념 촬영을 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창원대(총장 최해범)가 8일 CENTAP(센텀시티)에서 경남대ㆍ경상대ㆍ대구대ㆍ동명대ㆍ동서대ㆍ동신대ㆍ동아대ㆍ동의대ㆍ부경대ㆍ우석대ㆍ울산대ㆍ인제대ㆍ한국해양대 등 14개 대학과 공동으로 ‘제4최 학생창업 국제 콘퍼런스’를 개최했다.

콘퍼런스에는 독일 쾰른응용과학대학, 러시아 국립경영대, 베트남 호치민외상대, 일본 규슈대, 일본 규슈산업대, 중국 천진공대, 필리핀 CPU대학 등의 관계자 15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에서는 △대학별 창업 아이템 발표 △마을도시 문제 탐색과 글로벌 문제해결 아이디어 발굴을 위한 글로벌 연합 리빙랩 프로젝트 △창업특강 등 창업교육과 정책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대학별 창업아이템 발표 대회에서는 창원대 창업동아리 ‘BENEW’ 팀이 반려식물을 위한 ‘회전하는 화분-회분’ 창업아이템으로 청년창업가상을 수상했다.

또 창원대 이현주씨, 경남대 안종윤씨 등의 연합A팀이 ‘플라스틱 폐기물, 올해 4월부터 중국 플라스틱 수입 중지’ 아이디어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윤태호 창원대 창업지원단장은 “4차 산업혁명의 도래에 따라 창업의 중요성이 고조되고 있고, 국내는 물론 해외시장 개척의 필요성도 절실해지고 있는 시점”이라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경남지역 창업의 거점기관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창원대가 창업 분위기를 확산하고, 창업성공 모델을 발굴·지원하는 데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