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대, 6차 산업 플리마켓데이 개최
대구대, 6차 산업 플리마켓데이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열린 6차 산업 플리마켓에서 참가자가 공예 체험을 하고 있다.
5일 열린 6차 산업 플리마켓에서 참가자가 공예 체험을 하고 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대구대(총장 김상호) 산학협력단이 ‘2018년 경산시 활기찬 농촌프로젝트’의 일환으로 5일 경산캠퍼스 검도관에서 플리마켓을 열었다.

이번 행사에는 농업회사법인 ㈜한반도 등 경북 및 경산지역 농촌 융·복합산업 창업기업과 대구대 사회적기업지원센터에서 육성 중인 사회적경제기업 등 28곳이 참여했다. 또 청년농업인협회(4-H회) 등 지역농업인도 함께 했다.

이날 플리마켓에서는 전통저염 장아찌, 경산전통주 옥향주, 대추초콜릿, 수제잼 등 경산시의 농산물을 활용해 만든 신상품이 소개됐다.

또 마케팅, 물류 및 유통, 재래시장 판로개척 분야 전문가를 초청해 국내 유통 바이어초청 품평회를 열고 기업제품의 디자인 평가와 직접 유통의 판로 지원을 위한 상담도 함께 진행했다. 이외에도 푸드 트럭과 게릴라이벤트, 경품행사 등 다채로운 코너들이 마련됐다.

윤재웅 산학협력단장은 “이번 행사는 지역 농산물을 활용한 창업기업의 신제품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좋은 기회인 동시에 홍보 부족으로 마케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창업기업들의 판로 개척을 지원할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산학협력단은 지난 5월 농림축산식품부가 지원하는 경산시 활기찬 농촌프로젝트 시범사업의 ‘글로컬 6차산업 농업농촌창업문화센터’ 운영기관으로 선정됐으며, 2013년부터 올해까지 6년째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을 통해 우수한 사회적경제기업을 육성하고 있다.

이에 산학협력단은 경산시와 공동으로 운영 중인 활기찬 농촌프로젝트를 통해 우수한 아이디어와 기술력을 가진 농촌 융복합산업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창업교육, 멘토링, 사업화 등을 지원하고 있다.

또 경산시와 대구대는 캠퍼스 정문 앞 문천지 일원에 건립되는 경산시 글로컬 6차산업 농업농촌창업문화센터에 유망한 지역의 창업기업 및 사회적기업을 입주시켜 집중 육성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