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명대, 청년드림 세미나에서 고용노동부 장관상 수상
상명대, 청년드림 세미나에서 고용노동부 장관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웅기 총장이 청년드림 세미나에서 고용노동부 장관상을 수상한 후 기념촬영을 했다.
백웅기 총장(오른쪽)이 청년드림 세미나에서 고용노동부 장관상을 수상한 후 기념촬영을 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상명대(총장 백웅기)가 5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진행된 ‘2018 청년드림 Best Practice’ 세미나에서 진로지도영역 최고상인 고용노동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고용노동부, 한국고용정보원, 동아일보사가 공동으로 주관·주최한 청년드림 Best Practice는 대학의 진로·취업 우수사례를 평가·발굴해 우수한 대학을 시상하고 그 사례를 공유하는 세미나다.

대학일자리센터 포함해 전국 대학 진로취업지원부서장 및 대학 진로 취업지원 관계자, 유관기관, 언론 등 400여 명이 참석했다.

상명대는 진로지도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최고상인 고용노동부 장관상을 수상했으며 2부에 열린 대학 진로취업지원 우수사례 발표에서는 ‘온라인 원스톱 경력개발시스템 구축·확장을 통한 학생맞춤형 온·오프라인 진로지도 활성화 사례’를 발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