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규 아산의료원장, 울산대 명예철학박사 학위 받아
이승규 아산의료원장, 울산대 명예철학박사 학위 받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승규 아산의료원장
이승규 아산의료원장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울산대(총장 오연천)는 이승규 울산대 석좌교수 겸 아산의료원장이 간이식 분야 세계 최고 의술로 국가와 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해 울산대 명예철학박사 학위를 수여했다고 밝혔다.

이승규 원장은 간암, 간경변 환자에 1994년 국내 처음으로 생체 간이식에 성공한 후 지금까지 세계 최다인 5000건을 성공했다.

또 기증자 2명의 간 일부를 떼어내 동시에 이식하는 2 대 1 이식은 올 8월 500건을 달성했다. 생존율에서도 1년 생존율 97%(미국 87%), 5년 생존율 87%(미국 70%)로 세계 최고 수준이다.

생체 간이식을 배우기 위해 이 원장 팀을 찾은 해외 의학자는 최근 3년간만 하더라도 미국·독일·영국·네덜란드·스페인·이탈리아·일본·중국 등 20여 개국 1500명이 넘는다.

이 원장은 2010년 아산사회복지재단(이사장 정몽준)이 수여하는 아산의학상 상금 2억원 전액을 후학 양성을 위해 울산대 의과대학 발전기금으로 기부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