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대생 4천명 학생총회 개최…"비민주적 학칙개정 반대"
부산대생 4천명 학생총회 개최…"비민주적 학칙개정 반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대생 4천여명이 14일 학생총회를 개최해 대학의 최근 학칙개정 추진을 반대하고 총장 선거에서 학생 선거권을 확대할 것을 요구했다.

부산대가 최고 학생 의결기구인 학생총회를 성사시킨 것은 2011년 이후 7년 만이다.

부산대 총학생회는 이날 오후 6시 30분 운동장에서 학생총회를 시작했다.

총회 1시간여 만에 4천200여명이 참석해 재학생 총원 2만명 중 6분의 1인 의결 정족수 3천331명을 훌쩍 넘겼다.

총학은 참석자 논의를 거쳐 비민주적인 학칙개정 반대, 총장 임용 후보자 선거 학생선거권 보장, 학생 의견수렴을 위한 제도적 장치 마련, 대학 자율성 및 학생 학습권 보장 등 4가지 결의안을 모두 가결했다.

추운 영하권 날씨에 기말고사를 앞둔 상황에서도 4천명 이상 학생이 모인 것은 최근 대학 측이 학생 의견을 수렴하지 않고 학생 자율전공, 융합 전공, 공동·복수 학위제 등이 골자인 학칙 개정을 추진하는 것을 우려했기 때문으로 보인다.

특히 학생들은 학생총회에서 서울을 제외한 지역 국립대 9개를 통합 또는 네트워크화해 두 대학에서 공동으로 학위를 받거나 각 대학 명의로 학위를 받는 복수 학위 제도 시행 가능성에 큰 반감을 나타냈다.

학생들은 또 총장선거에서 전체 선거권자 중 1.31%에 불과한 학생 비율을 늘리고 학생 의견을 수렴하는 제도적인 장치를 마련해달라고 요구했다.

조한수 총학생회장은 "결의안을 대학본부에 전달하고 정례회의를 통해 학생총회 의결사항이 받아들여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