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 2018명에게 물었다…올해 최고 인물은 'BTS'
대학생 2018명에게 물었다…올해 최고 인물은 'BTS'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생들은 올해 최대 이슈가 된 '최고의 인물'로 방탄소년단(BTS)을 꼽았다.

한국을 홍보하는 대학생 연합동아리 '생존경쟁'은 최근 서울·경기지역 대학생 2천18명을 대상으로 벌인 설문조사에서 이같이 나타났다고 18일 말했다.

생존경쟁은 후보 14명을 제시하고 올해 가장 이슈가 된 최고의 인물을 복수 선택하도록 했다.

그 결과 BTS가 가장 많은 23.5%를 얻었다. 
손흥민(토트넘), 조현우(대구FC), 평창올림픽 은메달 수상 국가대표 컬링팀 '팀킴' 등 선수들도 상위권에 자리했다.

생존경쟁이 '남북평화에 기여한' 인물로 소개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도 각각 3위와 7위에 올랐다.

반면 '최악의 인물'로 제시된 13명 중에는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피의자 김성수가 24.9%로 가장 많았다.

영화배우 조재현과 영화감독 김기덕 등 미투 논란의 영화인, '다양한 정치 논란 경기지사'로 소개된 이재명 지사, 갑질 논란의 양진호 위디스크 회장 등이 뒤를 이었다.

대학생들은 가장 큰 이슈가 된 '올해 사건'으로 평창동계올림픽 개최(20%)를 꼽았다. 판문점 남북정상회담과 평양 남북정상회담도 많이 꼽혔다.

'대학가 이슈'로는 미투 운동(25.3%)이 가장 많은 주목을 받았고, 소확행(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 풍조, 총여학생 폐지 논란, 블루투스 디바이스의 유행) 등의 순으로 꼽혔다.

자문 교수를 맡은 서경덕 교수는 "이 동아리가 25년간 매년 연말 해온 '대학생이 바라본 대한민국' 설문조사 결과를 묶어 대학가 문화변화의 흐름을 한눈에 알아볼 수 있도록 백서를 발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