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원 숙명여대 공과대학장, 한국정보과학회 회장 선출
최종원 숙명여대 공과대학장, 한국정보과학회 회장 선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종원 교수
최종원 교수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숙명여자대학교(총장 강정애)는 공과대학장인 최종원 소프트웨어학부 교수가 한국정보과학회 제34대 회장에 선출됐다고 밝혔다. 최종원 신임회장은 내달 1일부터 1년간 학회를 이끌 예정이다.

한국정보과학회는 1973년도에 창립된 컴퓨터 및 소프트웨어 분야 학술단체로, 전국의 ICT 대학교수 3000명 이상이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산·학·연 분야 총 회원 수는 3만여 명에 이른다.

최 신임회장은 서울대에서 전자계산기공학과 학사·석사, 미국 노스웨스턴대학에서 컴퓨터공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1993년부터 숙명여대 소프트웨어학부 교수로 재직 중이며, 전략기획실장, 정보통신처장, 교무처장 등을 역임했다.

최 회장은 “회장직은 봉사하는 자리로, 임기 동안 회원님들의 의견을 잘 경청하고 수렴된 의견들을 학회 행정업무에 반영하면서, One Team KIISE를 만들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