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명대, 2019학년도 정시 경쟁률 5.88대 1
계명대, 2019학년도 정시 경쟁률 5.88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계명대학교(총장 신일희)는 2019학년도 정시모집 원서접수를 마감한 결과 가, 다군 정원 내 기준 모집인원 1204명에 지원인원 7082명으로 5.88 대1의 경쟁률을 보여 전년도(2018학년도) 경쟁률 4.97 대 1에 비해 다소 상승했다.

모집 군별로 살펴보면 가군이 714명 모집에 3836명으로 5.37 대 1이었으며, 다군이 490명 모집에 3246명으로 6.62 대 1 이었다.

모집단위별 경쟁률을 보면 가군의 영상애니메이션과가 10명 모집에 147명이 지원해 14.7 대 1로 최고의 경쟁률을 나타냈고, 건축학전공이 9.7 대 1, 사회체육학전공이 8.3 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으며, 다군의 의예과가 10.7 대 1, 수학전공이 9.7 대 1, 화학전공이 9.4 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강문식 입학부총장은 “올해는 불수능의 여파로 극심한 눈치작전을 펼친 것으로 나타났다. 계명대의 경우 전체 지원인원의 54%가 원서접수 마감일에 접수를 했고, 지원자의 34%가 경쟁률 공개 마감시간인 14시 이후에 지원했다. 반면 불수능의 여파로 인한 최상위권층의 재수 증가와 수시이월인원의 증가로 인해 의대 경쟁률은 10.6 대 1로(전년도 14.3 대 1) 전년대비 다소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고 분석했다.

가군 예체능계열의 실기고사가 10일(목)~11일(금) 양일 간 실시될 예정이며, 23일(수)에 모든 모집단위의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