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대, 시무식 및 갑질근절 선포식 개최
안동대, 시무식 및 갑질근절 선포식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태환 총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권태환 총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안동대학교(총장 권태환)는 기해년(己亥年) 새해를 맞아 2일 어학원 시청각실에서 ‘2019년 시무식 및 갑질근절 선포식’을 개최했다.

안동대는 권태환 총장을 비롯한 보직교수, 교직원 등 약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갑질근절을 선포하고 갑질 문화가 없는 공정한 대학사회를 만들 것을 다짐했다. 갑질근절 결의 내용으로는 △갑질 근절 문화 조성 △갑질 근절 제도 개선 △갑질없는 교육 생태계 조성 등이다. 특히 안동대는 사제관계 갑질근절을 중점관리 과제로 추진할 예정이다.

권 총장은 “범정부적 반부패·청렴 정책 기조에 발맞추고 지난해 청렴도 평가에서 국·공립종합대학 중 최고등급 획득을 발판으로 갑질 청정기관으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