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여대에서 한국생체분자과학연합학회 학술대회
이화여대에서 한국생체분자과학연합학회 학술대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12일 생체분자과학 주제로 17개 대학 참여, 42개 논문 발표
한국생체분자과학연합학회 학술대회 개회식 모습.
한국생체분자과학연합학회 학술대회 개회식 모습.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국내 분자·생명의과학분야 5개 학회가 연합하는 한국생체분자과학연합학회(Federation of Korean Societies for Molecular & Biomedical Sciences)의 첫번째 학술대회가 10일(목)부터 12일(토)까지 이화여자대학교 ECC에서 열렸다.

이번 학술대회는 한국단백질학회, 한국구조생물학회, 한국결정학회, 한국생물물리학회, 대한화학회-생명화학분과의 5개 학회가 연합하여 만들어진 한국생체분자과학연합학회의 출범을 기념하기 위해 처음으로 열리는 행사이다.
 
학술대회에서는 김학성 KAIST 교수, 최승현 캘리포니아대 샌디에이고캠퍼스(UCSD) 교수, 신인재 연세대 교수의 기조강연과 서울대, 연세대, 고려대, KAIST 등 국내 17개 대학, 연구소, 기업 등에서 온 연구자들의 42개 논문 발표가 이어졌다. 최선 이화여대 약학과 교수가 한국단백질학회장으로서 이번 학술대회를 총괄하는 조직위원장을 맡았으며 차선신 이화여대 화학·나노과학전공 교수가 운영위원장을 맡았다.
 
이번 학술대회는 융합적인 성격을 가진 분자·생명의과학 관련 분야에서 국내 최고의 연구자들이 참여해 최신 연구결과를 발표하는 학술의 장으로 큰 의미가 있다. 특히 이화여대를 대표하는 연구분야 선두주자인 윤주영(화학·나노과학전공), 황성주(화학·나노과학전공), 심현보(바이오융합과학과), 강수성(약학과) 교수가 연사로 참여하고 이화여대 학술대회 지원사업으로 선정, 학교의 공식 후원을 받음으로써 이화여대 연구진의 역량을 확대하고 화학·생명과학·약학 등 융합 연구의 새로운 전기를 마련하는 기회가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