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육계 미투 확산…교총, 엄중 처벌 촉구
체육계 미투 확산…교총, 엄중 처벌 촉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엘리트 체육 병폐도 원인…학교체육 정상화, 생활체육 확대 보완 필요

[한국대학신문 정성민 기자] 심석희 쇼트트랙선수의 성폭행 피해 폭로로 체육계 미투가 확산되고 있다. 교육계에서도 진상 규명과 엄중 처벌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회장 하윤수,이하 교총)는 14일 "빙상, 유도 등 체육계 선수들의 성폭행 피해 폭로가 잇따라 제기되면서 사회적 파장이 확산되고 있다"면서 "피해 시점이 학생 신분의 미성년자 당시부터 이어졌다고 밝혀 비단 체육계뿐만 아니라 교육계에도 충격을 던져주고 있다"고 밝혔다.

교총은 "어떤 분야이든 성범죄가 일어나면 안 된다. 모범이 돼야 할 교육계가 비록 학교 운동부 지도자이지만 연루됐다는 점에서 안타깝고 책임을 통감한다"며 "다시는 이런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진상과 원인을 철저히 규명하고, 결과에 따라 엄중한 처벌과 성폭력 근절을 위한 후속 대책이 마련돼야 함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교총은 "이번 사태의 이면에 우리나라 엘리트 체육의 문제가 깔려 있는지 살펴봐야 한다. 그간 엘리트 체육 시스템은 우리나라가 스포츠 강국에 올라서는 데 긍정적 역할을 해왔다"면서 "하지만 이 과정에서 어린 특기생 선수들의 성적과 지도자의 성공이 밀접하게 얽혀 강압적 행동을 수반하고, 부당한 요구에 저항하지 못하는 부작용을 초래했다는 지적도 제기된다"고 밝혔다.

이어 교총은 "따라서 스포츠 본래의 가치를 훼손하는 엘리트 체육의 비정상적 지도 관행이 있다면 이를 전면 재고, 개선하는 작업도 병행해야 한다"며 "학교체육, 생활체육 등 체육 인프라 확대에도 적극 나서야 한다고 본다. 특히 ‘학교 체육교육의 정상화’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교총은 "학교 체육 진흥을 통해 인프라를 넓히고 지역 사회의 스포츠클럽 활성화를 통해 우수 인재를 육성하는 생활체육과 엘리트체육의 연계‧보완이 모색돼야 한다"면서 "성적지상주의에 매몰돼 기본적인 체육 윤리마저 무너뜨리는 상황은 반드시 근절돼야 한다. 학교 체육교육의 정상화와 국가 체육 진흥을 위해 교육계, 체육계, 범정부, 국회가 머리를 맞대고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종합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