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 세종 ICT 창업 경진대회 개최
세종대, 세종 ICT 창업 경진대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대_창업경진대회단체사진
세종대가 개최한 창업경진대회 참가자들이 단체사진을 촬영했다.

[한국대학신문 이하은 기자] 세종대(총장 배덕효) 융합창업기업가센터와 SW중심대학은 12일 제 1회 ‘2018 세종 ICT 창업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ICT분야 창업을 위한 사업자 등록증 발급이 참가 조건으로 한 이번 대회에는 총 21개팀, 44명이 참여했다. 최종 발표심사를 통해 대상 1팀, 최우수상 2팀, 우수상 4팀에게 장학금과 상장을 수여했으며, 참가한 21개팀 모두에게 창업 활동을 위한 공간을 지원했다.

이번 경진대회 참가팀은 크게 4개의 그룹으로 분류할 수 있다. 첫 번째 그룹은 11월 30일 실시한 세종 ICT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에서 출품한 아이디어를 사업화한 팀이다. 둘째 그룹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의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 사업에 선정돼 현재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는 팀이다.셋째 그룹은 동아리 활동으로 창업을 준비하고 있는 팀이며, 마지막 그룹은 창업 교육을 수강한 팀으로 구분된다.

참가한 모든 팀은 6개월 이상 창업을 준비하면서 지도교수의 멘토링을 받았으며, 그간 창업 준비 활동과 향후의 추진 계획을 중점적으로 발표 했다. 이러한 학생들에게 창업을 더욱 효과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점검하고 지원하는데 중점을 뒀다.

대상 수상의 영광은 ‘NFC 기반의 자동 주문 시스템’을 개발하고 있는 Tagtik팀(경영학부 최성일 외 3명)이 차지했다. 대상을 수상한 최성일씨는 “세종대와 미국 산호세 대학에서 공동 주최하는 여름 인턴십에서 본 아이디어를 발굴했으며, 이번 대회를 준비하면서 아이디어가 사업화 될 수 있도록 세종대 융합창업기업가센터에서 사업화 역량강화 멘토링도 받았다. 향후 한국 시장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 통하는 인기 상품을 개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번 대회에 참가한 팀 중 3개팀(Tagtik팀, GMS팀, Selfin팀)은 2018년 9월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의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 사업에 선정돼 현재 솔루션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올해 2분기에 베타 버전을 출시예정이다. 그 외에도 창업 동아리와 창업교육 수강한 학생들의 솔루션 개발도 진행 중이다.

이번 행사를 총괄한 세종대 산학협력단과 SW중심대학사업단(단장 백성욱)은 수상한 팀뿐만 아니라 경진대회를 신청한 모든 팀에 창업을 위한 공간 무상 제공과 창업을 효과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멘토링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솔루션 개발에 필요한 시제품 제작비 지원과 사업 연계를 통한 정부자금 지원뿐만 아니라 외부 투자 유치를 할 수 있도록 집중적인 지원을 할 예정이다.

융합창업기업가센터(센터장 권기학)와 SW중심대학의 창업지원센터는 ‘세종 ICT 창업 경진대회’는 창업에 도전하고자 하는 모든 학생들에게 청년 사업가가 되기 위한 첫걸음이 될 것이며, 이를 통해 학생들은 4차 산업시대에 준비된 창업 역량을 더욱 확보하게 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