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수영 동강대학교 교수, 광주다문화지원연대 초대 회장 취임
정수영 동강대학교 교수, 광주다문화지원연대 초대 회장 취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다문화 유소년 축구대회’ 추진
정수영 동강대학교 보육복지과 교수.
정수영 동강대학교 보육복지과 교수.

[한국대학신문 임주연 기자] “무지개는 7가지 색깔이 모여 사람들에게 희망과 즐거움을 선사합니다. 광주지역의 대표적인 다문화 단체로 다양한 인종과 문화를 받아들이고 장애인들까지 아우르는 진정한 ‘원 팀(ONE-TEAM)’의 사회를 만드는 데 일조하고 싶습니다.”

정수영 동강대학교 보육복지과 교수는 최근 다문화 관련 봉사단체로 승인받은 (사)광주다문화지원연대 초대 회장으로 취임했다.

(사)광주다문화지원연대는 다문화 가정의 빠른 적응과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김대환 前 광주도시공사 이사를 부회장으로 선임하는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과 함께 활동할 계획이다.

정수영 교수는 다문화 가정에 한국어 교육 뿐 아니라 △건강 △주거환경 개선 △문화생활 △취업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 다문화가정 자녀들을 대상으로 방과 후 유소년 축구 프로그램을 진행해 체력과 정서교육을 통한 사회 적응력 향상을 돕고 싶다고 의사를 밝혔다.

정 교수는 “우리나라도 이제 다문화 사회가 됐고 편견과 오해, 갈등으로 일부 심각한 사회문제도 있다. 어느 한쪽만의 노력으로 해결할 수 없다”며 “다문화 사회의 일원으로서 우리 모두의 자세가 달라져야 한다”고 말했다. 또 “(사)광주다문화지원연대를 통해 다문화 가정 뿐 아니라 장애인들과 교류도 활발히 펼쳐 서로 존중하고 소통하고 화합하는 데 힘을 보태고 싶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