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오공대, 학생창업기업-중소기업 기술이전 협약 체결
금오공대, 학생창업기업-중소기업 기술이전 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오공대 학생창업기업 ㈜블루시스템이 8일 교내 벤처창업관 kit창업카페에서 지역 기업인 ㈜오픈피엘씨와 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했다.[사진=금오공대 제공]
금오공대 학생창업기업 ㈜블루시스템이 8일 교내 벤처창업관 kit창업카페에서 서울 소재 중소기업인 ㈜오픈피엘씨와 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했다.[사진=금오공대 제공]

[한국대학신문 김준환 기자] 금오공과대학교(총장 이상철)는 학생창업기업 ㈜블루시스템(대표 한승욱·기계공학과 4년)이 8일 금오공대 벤처창업관 kit창업카페에서 서울 소재 중소기업인 ㈜오픈피엘씨와 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금오공대 LINC+사업단(단장 김학성)과 창업원(원장 송광섭)의 기술 중개 지원으로 이뤄진 이번 협약은 블루시스템이 오픈피엘씨의 공조기 자동제어 소프트웨어관련 기술을 이전받는 내용을 담고 있다.

지난 2016년 수중 장비 제작 관련 창업을 시작한 한 대표는 ‘특수부대용 수중추진기’ 시제품 제작을 통해 2017 국방벤처아이디어 경진대회 은상, 2018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 등을 수상한 바 있다. 또한 재학생 및 졸업생 취업 연계를 통해 지역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했다.

이번에 이뤄진 협약을 통해 ㈜블루시스템은 ㈜오픈피엘씨와 기술 사업화를 공동 추진해 기업 기반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달 9일 이뤄진 학생 아이디어 작품 상품화 기술이전 협약도 이러한 노력의 성과다. 창업동아리 활동으로 개발된 12개의 아이디어 시제품들은 총 3000만원의 기술이전료를 창출하며 지역 기업과 상품화를 위한 기술 이전 협약을 맺었다. 

김학성 금오공대 LINC+사업단장은 “학생들의 다양한 아이디어가 사업화되고 이러한 활동이 창업으로 이어져 지역 창업 생태계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